카라얀의 무덤을 방문하고 ... (사진 보충)
http://to.goclassic.co.kr/artist/789
작성 '14/09/18 17:30
글쓴이에 의해 삭제됐습니다.
wi***:

누구보다도 화려하며 달콤한 연주를, 때로는 굉포할 정도로 몰아치던 음악을 들려주고, 일거수일투족을 세상이 집중하도록 하던 카라얀은 자기 자신한테만큼은 소박하고 조용한 사람이었지 싶습니다.
물론 제가 카라얀을 직접 만난 것도 아니고 그를 관찰할 수 있던 것도 아니지만, 그의 지인들의 기록이나 사진들(특히 그의 눈빛)을 보면 그런 생각이 듭니다. 놀라울 정도로 자기연마에 힘쓴 사람일겁니다.

저도 글쓴님처럼 훌륭한 작곡가, 지휘자, 연주자들의 생가, 묘소, 여타 인연이 있던 장소들을 직접 가보고 싶어요. 잘 읽었습니다.

14/09/18 19:39
덧글에 댓글 달기    
   

덧글을 작성자가 직접 삭제하였습니다

14/09/18 22:14
덧글에 댓글 달기    
      wi***:

방바닥에 다소곳이(?) 앉아서 악보를 천천히 살펴보고 있는 사진들을 보면, 조금의 꾸밈도 없어 보입니다. 그런 모습에서 자연스러움이 묻어나는 사람이니, 글쓴님 말대로 자기 수양의 화신이라고 평해도 모자람이 없을겁니다.

14/09/18 23:34
덧글에 댓글 달기    
wi***:

그리고 엘리에트 여사의 건재함도 ㄷㄷ하군요. 잘츠부르크 주의 세금 폭탄 이야기는 처음 알았습니다 ㅎㅎ

14/09/18 19:41
덧글에 댓글 달기    
ma***:

사진 용량은 해당 파일을 그림판으로 열었다가 저장하면(물론 다른 이름으로요^^;) 크게 낮아지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물론 해상도도 떨어지지만, 볼 수 있기만 하다면야...

14/09/19 11:04
덧글에 댓글 달기    
   

덧글을 작성자가 직접 삭제하였습니다

14/09/19 19:34
덧글에 댓글 달기    
    da***:

photoworks
라는 간단한 프로그램을 이용하셔도 괜찮습니다. output을 85% 정도로 맞추시면 웬만한 대형사진도 200k 안쪽으로 줄어듭니다.

14/09/22 15:44
덧글에 댓글 달기    
oi***:

네...길지 않으면서도 유익한 여행기네요. 카라얀이 그렇게 평범하게 묻혀있군요. 뭐 마음만 먹으면 지금이라도 대단하게 장식하는 것이 어렵지 않을텐데 자연으로 돌아가 그저 평범한 존재가 되어 하나님 앞에 서고자 하는 그 마음이 읽혀지는듯 합니다. 아무래도 독일 쪽에 오래 계시고 그쪽 사정에 밝으니 이런 여행이 가능하네요. 그저 장삼이사로 살아도 무덤만큼은 큼지막하게 만들고자 하는 인간의 부질없는 욕심에 대한 경종인듯 싶기도 합니다. 먼훗날 20세기를 대표하는 클래식 음악가를 기록한다면 카라얀일 가능성이 높지않을까 싶습니다. 여전히 새로운 음반이 나와도 "카랴얀과 비교할때~~~"라는 평가가 많은 것은 그가 남긴 영향력의 증거일 것입니다. 돈은 많아서 경비행기를 즐기기는 했지만 개인의 일상은 소박했던 모양이네요. 이 또한 귀감이 됩니다. 특히 저처럼 고립되고 단순한 생활을 좋아하는 사람에게는...일전에 장하나 관련 글도 잘 봤습니다.

14/09/19 14:32
덧글에 댓글 달기    
jm***:

유튜브서 카라얀 전기물 비슷한 영상은 인상 깊게 보았습니다. 클라이버의 전기 영상물도 좋았습니다. 카라얀에 대한 호불호는 크게 갈라지지만 그가 지휘한 음악들에게서 공통적으로 분명한 클래스가 있었습니다. 개인적으로 쇼스타코비치 10번이 굉장히 인상적이였고 왜 쇼스타코비치 특히 5번 7번을 녹음하지 않았는지에 대한 아쉬움도 있습니다.

14/09/19 14:37
덧글에 댓글 달기    
hj***:

저게 카라얀의 무덤이라니 믿어지지가 않네요

14/09/20 05:23
덧글에 댓글 달기    
ka***:

생전에는 별로 좋아하지 않았는데, 지금 돌이켜 보니...
참 아쉬움이 많이 남네요.
단 한 번도 그의 실제 연주를 들어보지 못했네요.
분명 한 번 정도의 기회는 있었는데....
카라얀의 무덤은 참 아담하니 보기 좋습니다.

14/09/23 13:35
덧글에 댓글 달기    
jh***:

카라얀은 갔지만 지금도 그의 영상물 음반을 들으면 생생하게 우리곁에 살아 있습니다. 인류가 존재하는한 영원히.....

14/09/23 17:00
덧글에 댓글 달기    
yo***:

그분의 행적과 영향력, 인기등에 비해
저렇게 검소한 무덤이 놀랍군요.

14/09/25 23:22
덧글에 댓글 달기    
   

덧글을 작성자가 직접 삭제하였습니다

14/09/26 04:20
덧글에 댓글 달기    
0/1200byte
한 줄 덧글 달기
 
 10
 


Herbert von Karajan에 대한 의견과 정보 나눔을 위한 게시판
http://to.goclassic.co.kr/herbert_von_karajan copy direct link URL


사진출처: www.deutschegrammophon.com
Herbert von Karajan 
헤르베르트 폰 카라얀

 

출생: 1908/04/05, Salzburg, Austria
사망: 1989/07/16, Anif (near Salzburg), Austria
지휘자 디스코그래피

 

외부 링크 (2)
바이오그래피 (47)
음악가 이야기 (22)
사진 자료실 (5)

 

WAV파일 다운로드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추천
9261y*** '20/03/26751
898ic*** '19/09/045133
874pl*** '18/05/1618775
873pl*** '18/05/1612283
872pl*** '18/05/1512103
871pl*** '18/05/1510492
870pl*** '18/05/1513344
780jb*** '15/02/212744 
751jb*** '14/10/053275 
745  '14/09/18529210
675pa*** '13/11/122426 
476pa*** '11/09/2531191
461TK*** '11/08/2147491
434  '11/02/2315871
313fa*** '08/04/0854393
311re*** '08/04/0564468
310ds*** '08/04/0453141
204gn*** '06/03/2551943
201goclassic '06/03/0237392
182gn*** '05/07/0640254
55th*** '04/01/052720 
14ha*** '03/11/023412 
새 글 쓰기

1  
총 게시물: 22 (1/1)  뒤로  앞으로  목록보기
Copyright © 1999-2020 고클래식 All rights reserved.
For more information, please contact us by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