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롭지만 고독했던 가을남자 브람스 (1)
http://to.goclassic.co.kr/artist/959

자유롭지만 고독했던 가을남자 브람스

  

브람스의 삶과 음악에 대한 아래 글을 나누고자 합니다.

 

https://blog.naver.com/celi2005/221904906004

 

가급적 많은 분들과 나누기 위해서 몇 가지 경로로 글을 올려 왔는데, 글의 분량이 많아 (매번 올리 때 마다) 에디팅 작업에 시간이 많이 소요되는 번거로움이 있어 고민했습니다. 이를 감안하여 아예 이와 같이 개인 블로그를 하나 만들어 링크를 거는 방법을 생각하게 되었습니다.

 

오늘도 음악과 함께 늘 행복한 하루 되시기 바랍니다. 

작성 '19/10/17 14:02
fa***수정 삭제 트랙백 보내기
링크 글 (Trackback) 받는 주소: 로그인 필요
hk***:

저는 음악 거의 문외한입니다^^
그런데 베토벤, 모차르트, 라프마니노프, 쇼팽, 하이든의 음악을 들을 때와는 달리 브람스음악은 제게 휴식을 주고 편안함과 그리음을 채워주는 듯해서 좋아합니다. 그 이유가 궁금했던차 샘의 글을 보게 되어서 매우 기쁨니다. 건강하시기를 빕니다.

19/10/18 09:48
덧글에 댓글 달기    
hk***:

브람스가 다른 음악가에 비해서, 위로를 주는 이유가 클라라를 위로하고자 하는 것이 이유의 하나가 아닌가 합니다. 그냥 제 생각입니다. ^^

19/10/18 10:53
덧글에 댓글 달기    
fa***:

브람스가 말씀 하신 다른 작곡가들에 비해 쉽게 다가가기 어렵다는 분들이 적지 않은데 hkk588님은 다행히 브람스와 케미가 잘 맞으시는 듯하군요.^^ 사실 클래식은 받아들이는 분들에 따라 또 상황에 따라 각기 다양한 다른 느낌으로 다가온다는 것이 묘미가 아닐까 싶습니다. 어느 경우이든 힘들고 지칠 때마다 위로받을 수 있는 작곡가와 음악이 있다는 것은 참 행복하고 감사한 일이 아닐 수 없습니다.

19/10/18 11:14
덧글에 댓글 달기    
De***:

마가리트의 연주....샨도스에서 나온 음반 저의 애청반인데 반갑네요..1악장이 아주 묵직하고 3악장은 몰아치는 맛..

19/10/18 11:25
덧글에 댓글 달기    
fa***:

Delune님도 Margalit의 연주를 좋아하신다니 동지를 만난 듯 저도 반갑습니다. 그녀가 연주자의 길을 일찍 포기하고 다른 길로 간 것이 늘 아쉽기만 합니다.

19/10/18 11:42
덧글에 댓글 달기    
0/1200byte
한 줄 덧글 달기
 
 10
 


Johannes Brahms에 대한 의견과 정보 나눔을 위한 게시판
http://to.goclassic.co.kr/johannes_brahms copy direct link URL


사진출처: upload.wikimedia.org
Johannes Brahms 
요하네스 브람스

 

출생: 1833/05/07, Hamburg, Germany
사망: 1897/04/03, Wien, Germany
작곡가 작품 목록
작곡가 위키 작품 해설

 

외부 링크 (1)
바이오그래피
음악가 이야기 (3)
사진 자료실 (2)

 

WAV파일 다운로드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추천
912fa*** '19/10/178969
910fa*** '19/10/1768810
398ra*** '10/09/093214 
새 글 쓰기

1  
총 게시물: 3 (1/1)  뒤로  앞으로  목록보기
Copyright © 1999-2020 고클래식 All rights reserved.
For more information, please contact us by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