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바도와 2007 루체른 페스티벌
http://to.goclassic.co.kr/diary/203

지난달 2007년 루체른 페스티벌 프로그램이 발표되었을 때 정말 경악을 금하지 못했습니다.

아무리 이 축제의 명성이 높아져 가고 있지만...프로그램의 화려함이 상상을 초월하는 수준

이었습니다. 사실 2003년에서 2006년까지 말러 2번, 5번, 7번, 6번이 차례로 연주된 이후...

2007년에는 말러가 없을지도 모른다는 설도 있었습니다.

그런데 베토벤 9번과 말러 3번 두가지가 루체른 페스티벌에서 아바도가 지휘하는 프로그램

으로 발표된 것을 보고 매우 놀랐습니다.

 

아바도의 복통이 2005년부터 시작되었다는 소식을 듣긴 했는데...들려 오는 소식들은 갈수록

우울한 방향이군요. 아바도의 경우 음악의 힘으로 암을 이겨낸 케이스라고 생각해 왔는데...

 

과연 아바도가 육체적으로 매우 힘든 베토벤 9번과 말러 3번을 정상적으로 지휘할 수 있을지

더욱 경과가 주목됩니다.

 

생각하면 할 수록 작년에 루체른 페스티벌 일본공연을 놓친 것이 천추의 한이 될 것 같은

예감이 듭니다.

 

참고로 제가 생각하는 아바도의 음반/영상물 베스트 10 (너무 어려운 선택입니다...)은

다음과 같습니다. 좋은 음반들이 워낙 많이 언급되었기에 음악사적 의미가 크고 아바도만의

유니크함이 강한 아이템으로 골라 보겠습니다.

 

1) 베르디 오페라 시몬복카네그라 (DG)

2) 모짜르트 오페라 마술피리, 말러채임버 (DG)

3) 말러교향곡 2번, 루체른 페스티벌 실황 (TDK DVD)

4) 말러교향곡 7번, 베를린필 (DG)

5) 베토벤 교향곡 전집 (유로아트 DVD)

6) 슈베르트 교향곡 전집, COE (DG)

7) 브람스 교향곡 전집, BPO (DG)

8) 차이코프스키 교향곡 4번, VPO (DG)

9) 멘델스존 교향곡 전집, LSO (DG)

10) 쇼팽, 리스트 피아노협주곡, 아르헤리치, LSO (DG)

 

선택기준 및 이유를 조금 말씀드리면...젊은 아바도의 걸작으로 1), 8), 10)....

중년의 아바도 걸작으로  6), 7), 9)...그리고 베를린필 상임 사퇴를 예고하면서

단원들의 결속력을 급격히 높인 이후 만년의 걸작으로 2), 3), 4), 5)를 선택했습니다.

 

아바도가 정통 독일/오스트리아 레퍼토리에서 강하지 않다고 오해하는 경우도 있는데...

악보를 철저하게 새롭게 분석, 연구한 슈베르트 교향곡 전집, 베를린필 상임 취임 이후

가장 큰 작업이었던 브람스 교향곡 전집, 배런라이트 악보에 의한 베토벤 전집 등이

오해를 확실하게 제거해 주는 사례들입니다. 베토벤 교향곡 전집에서 굳이 DVD를

선택한 이유는 음질상의 강점, 암 투병 이후 음악을 통해 극복하려는 지휘자의 모습을

생생하게 볼 수 있기 때문입니다.

 

제가 올린 리스트 중에서 70년대 빈필과의 차이코프스키 교향곡 4번 연주가 비교적

희귀음반에 포함될 것 같습니다.

 

 

작성 '07/01/23 16:00
ja***수정 삭제 트랙백 보내기
링크 글 (Trackback) 받는 주소: 로그인 필요
gu***:

아바도가 지휘하는 모습을 굳이 보지 않아도 된다면, 루체른 축제의 말러 교향곡 2번 연주(2003년)는 DG에서 발매한 음반으로 가는 게 좋지 않을까 하고 생각해 봅니다. 보통 DVD 쪽의 PCM이 음질이 좋은 편인데, 이상하게도 이 경우는 DG의 CD 쪽이 DVD보다 음질이 좋은 희한한 경우라서요. ^^;

07/01/23 18:20
덧글에 댓글 달기    
ja***:

곽태웅님 말씀이 정확합니다. 사실 루체른 페스티벌이 열리는 메인홀은 음향 측면에서 그렇게 이상적인 홀은 아니라는 느낌입니다. 다만 2005년 말러7번 및 브루크너 7번의 음질은 상당히 좋아졌습니다. 엔지니어들이 홀에 충분히 적응이 된 것 같습니다. 2003년의 경우 DVD보다 DG CD 음질이 좀 더 뚜렷한 편입니다. 그러나 마지막 피날레의 지휘자의 모습, 또 끝난 후 눈물을 흘리는 청중들의 모습, 계속되는 커튼콜까지 종합적으로 이 공연의 감동이 이어지기 때문에 음질 조금 손해 보더라도 DVD를 선택하고 싶습니다.
그리고 TDK에서 나온 유럽제작 DVD는 스펙트럼에서 라이선스 발매된 DVD보다 분명 음질이 더 좋더군요.

07/01/23 18:33
덧글에 댓글 달기    
gu***:

아, 커튼 콜을 영상으로 볼 수 있는 메리트가 있겠군요. 그것을 미처 생각하지 못했습니다.

(솔직히 스펙트럼 DVD는 DG의 CD와 비교하면 음질이 좀 처참한 편이긴 합니다. TDK 발매분은 들어보지 못해서…)

07/01/23 19:42
덧글에 댓글 달기    
0/1200byte
한 줄 덧글 달기
 
 2
 

같은 번호의 글
108***  글쓴이에 의해 삭제된 글입니다. [9] '07/01/1644151
 ja***     아바도와 2007 루체른 페스티벌 [3] '07/01/2337652

박스물처럼 특정 장르 (교향곡-오페라)에 한정되지 않는, CD와 LP에 대한 이야기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추천
 au*** '07/03/02628912
 mo*** '07/03/02659112
120mm*** '07/03/013551 
 er*** '07/03/133609 
119gl*** '07/02/243372 
118sw*** '07/02/0954385
117da*** '07/02/0683921
 cj*** '07/02/1037091
116go*** '07/02/04101459
113nk*** '07/02/0234903
112mm*** '07/01/303603 
111pu*** '07/01/28640545
110ma*** '07/01/2749471
 mr*** '07/01/2846912
109gl*** '07/01/233222 
 te*** '07/01/2434641
 te*** '07/01/272990 
108  '07/01/1644151
 ja*** '07/01/2337652
107sm*** '07/01/154371 
106ph*** '07/01/074662 
105sp*** '07/01/0471731
 ma*** '07/01/054060 
104mo*** '07/01/0254641
 yc*** '07/01/034227 
새 글 쓰기

처음  이전  71  72  73  74  75  76  77  78  79  80  다음  마지막  
총 게시물: 2096 (78/84)  뒤로  앞으로  목록보기
Copyright © 1999-2020 고클래식 All rights reserved.
For more information, please contact us by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