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립교향악단] 김대진&베로니카마리니 / 브루크너 프롤로그
http://to.goclassic.co.kr/news/21555

 

 

대규모 편성, 긴 연주시간, 같은 선율의 반복 등 독특한 형식으로 관객들의 인내를 시험하고, 고난위의 테크닉으로 미세한 떨림을 만들어 내야 하는 트레몰로 주법을 자주 사용하여 연주자들에게도 까다롭다고 평가받는 브루크너의 교향곡이 음악계의 진화론자 김대진의 지휘봉 끝에서 다시 시작한다.

 

201669일 저녁 730분 수원SK아트리움에서 펼쳐지는 수원시립교향악단 제244회 정기연주회는 수원시립교향악단 예술감독 김대진의 지휘로 첫 만남에서는 낯설지만, 경험하면 할수록 웅장하면서도 신비롭고, 깊은 신앙심으로 가득 차, 매력 넘치는 브루크너 교향곡의 진수를 선보인다.

 

브루크너 프롤로그라는 부제로 연주될 이번 공연에서는 브루크너가 습작을 포함하여 작곡했던 총 11개의 교향곡 중에 작곡가 스스로 건방진 부랑자라고 불렀다고 전해지는 교향곡 제1번 다단조가 연주된다. 다른 작품들에 비해 대담하고 주제넘으며 꼭 연애하는 바보처럼 작곡했다는 이 곡은 장대한 구성과 음 사이의 다채로운 변화, 이후 그가 작곡하는 교향곡의 방향을 엿볼 수 있다는 면에서 들어볼만한 가치가 충분한 작품이다.

 

베토벤, 차이콥스키 시벨리우스 등 작곡가에 대한 집중적인 연구와 해석으로 자신만의 음악세계를 그려 나아가고 있는 마에스트로 김대진과 수원시립교향악단의 브루크너 교향곡 제1번 다단조는 브루크너 나이 42세였던 1866, 린츠에서 탈고된 초고본으로 연주될 예정이다.

 

이에 앞선 전반부에는 보로딘의 현악오케스트라를 위한 녹턴에 이어 2015 오스트리아 린츠 국제성악콩쿠르 벨리니 특별상, 관객상 수상자 베로니카 마리니(Veronica Marini)를 초청하여 벨리니, 오페라 <몽유병의 여인> , 최고로 즐겁다와 도니제티, 오페라 <람메르무어의 루치아> "주위는 고요한 침묵 속에 잠기고를 협연한다.

 

수원시립교향악단의 제244회 정기연주회 [브루크너 프롤로그]201669() 저녁 730분 수원SK아트리움 대공연장에서 열린다. R20,000, S10,000, A5000원으로 7세 이상 관람 가능하며, 예매는 수원시립예술단 홈페이지(www.artsuwon.or.kr)와 전화(031-250-5362~5)를 통해 진행된다.

작성 '16/06/07 9:45
sj***수정 삭제 트랙백 보내기
링크 글 (Trackback) 받는 주소: 로그인 필요
0/1200byte
한 줄 덧글 달기
 
 0
 


뉴스란에 등록하신 공연정보는 공연에도 링크될 수 있습니다.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추천
21328to*** '16/06/0813038 
21327ge*** '16/06/0813040 
21326ge*** '16/06/0813040 
21325ce*** '16/06/0813040 
21324ce*** '16/06/0813037 
21323ce*** '16/06/0813040 
21322jh*** '16/06/0713039 
21321jh*** '16/06/0713041 
21319nc*** '16/06/0713039 
21318ye*** '16/06/0713041 
21317ye*** '16/06/0713042 
21316ge*** '16/06/0713039 
21315ge*** '16/06/0713039 
21314so*** '16/06/0713040 
21313sj*** '16/06/0713041 
21312su*** '16/06/0613038 
21310sp*** '16/06/0313039 
21309je*** '16/06/0313040 
21308hw*** '16/06/0313039 
21307cl*** '16/06/0313041 
21306gs*** '16/06/0313039 
21305ye*** '16/06/0313038 
21304gs*** '16/06/0313037 
21303sh*** '16/06/0213035 
21302be*** '16/06/0213039 
새 글 쓰기

처음  이전  261  262  263  264  265  266  267  268  269  270  다음  마지막  
총 게시물: 26111 (266/1045)  뒤로  앞으로  목록보기
Copyright © 1999-2020 고클래식 All rights reserved.
For more information, please contact us by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