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월 29일] 첼리스트 신지혜와 함께하는 음악여행 '공감'
http://to.goclassic.co.kr/news/28174

첼리스트 신지혜와 함께하는 음악여행 '공감'

Shin Ji Hye Cello Recital

2020년 2월 29일(토) 오후 2시

예술의전당 리사이틀홀

 

PROFILE

*Cellist 신지혜

진정성 있는 연주로 청중과 소통하는 차세대 첼리스트 신지혜는 예원학교 첼로 수석입학을 시작으로 서울예고, 서울대 음대를 수석 졸업 후 도독하여 독일의 최정상급 음악대학인 쾰른 국립음대, 드레스덴 국립음대에서 석사과정(Diplom)을 최고점수로 졸업하였으며, 이후 동대학원에서 세계적인 첼리스트이자 교육자인 Emil Rovner를 사사하며 첼로 Solo 과정, 실내악과정 박사학위(Konzertexamen)를 동시에 최고점수(mit Ausgezeichnung)로 취득하였다.

 

예원학교 재학시절 지휘자 정치용과 코리안심포니와의 협연과 더불어 다수의 협연을 통해 “큰 무대에서 빛을 발하는 연주자”로 인정받은 신지혜는 월간음악콩쿠르, 숙명여대콩쿠르, 음연콩쿠르, 스트라드콩쿠르, 서울 청소년 실내악콩쿠르, 성정-난파음악콩쿠르, 이화-경향신문사콩쿠르, 조선일보콩쿠르, KBS 신인음악콩쿠르 등을 석권하며 그 역량을 키워나갔으며, 금호아트홀 우수영재 독주회, 유림아트홀 우수신인 음악회, 젊은이의 음악제, KBS 신인음악콩쿠르 입상자 연주회, KBS 교향악단과 서울, 대전 순회연주 등의 수많은 연주를 통해 그 가능성을 일찍이 인정받았다.

 

2007년 이태리 파도바 국제콩쿠르에서 1위 없는 2위 입상을 시작으로, 2010년 12회 concorso internazionale di musica “EUTERPE” in italy 1위, 2010년 European Music Competition 현악 부문 전체 1위를 석권하며 세계무대에서도 그 재능을 유감없이 발휘한 그녀는 독일, 이태리, 오스트리아, 스위스 등의 유럽전역에서의 연주기회를 제공받는 등 세계 음악계의 관심을 끌기 시작하였다. 또한 2009년 현대 작곡가 Weinberg의 24개를 위한 모음곡을 초연하여 현대 음악에 깊은 관심과 더불어 독일 크론베르그 마스터 클래스 참가와 프랑스 파리, 오스트리아 빈 등 다수의 국제 음악제에 참가하면서 프란츠 헬머슨, 아르토 노라스, 구스타브리비니우스 등 세계적인 대가들에게 음악적 역량을 전수 받아 솔리스트로서의 역량을 키워나갔고 이후 독일 Werkstaettenkonzert in Hellerlau, 독일 드레스덴 Weber Museum, 독일 작센주 의사협회 등의 수많은 초청 독주회를 소화하면서 자신만의 독자적인 음악세계 구축은 물론 독일 쾰른, 라이프치히, 드레스덴 등지에서의 실내악 초청연주를 통해 앙상블 주자로서의 역량도 인정받았다.

 

2011년 귀국 후 경기 광주필하모닉 정기연주회에 초청받아 드보르작 콘체르토 협연과 서울오케스트라 및 다수 오케스트라들과의 협연을 통해 완벽한 호흡을 보여주었으며, 최근 바이올리니스트 백주영과 함께 소아암을 돕는 뜻깊고 의미 있는 연주회를 통해 음악을 통한 참 의미를 나눔은 물론, 그릿앙상블의 창단 기획연주 ‘실내악으로 가을을 물들이다’를 통해 시대별 작곡가들을 깊이 있게 알리는데 공헌하였고 2017년 세종문화회관 체임버홀에서의 독주회, 2018년 콘서트 월드 첼로 아카데미를 통해 한국의 첼로 페스티벌을 다시 부활시키는 등의 꾸준한 연주 활동을 해오고 있다.

 

윤영숙, 신지숙, 송희송, 박희정, Emil Rovner, Claus Kangisser, Gunter Anger,Ivan Zenaty 등 국내·외 세계적인 연주자들을 사사한 첼리스트 신지혜는 예원학교, 서울대학교 오케스트라 수석, 부산 월드필하모니 부수석, 부천시향 및 한·일 친선 200인 첼로오케스트라 단원을 역임하였으며, 이화여자대학교, 경희대학교 겸임교수로 출강하며 학생들과의 폭넓은 소통과 더불어 예원학교, 서울예고, 선화예중, 선화예고, 덕원예고, 계원예중, 계원예고, 고양예고, 부산예중·고, Little Star 아카데미에 출강하며 후학양성에도 힘쓰고 있으며 Vision Quintet 실내악 멤버, 그릿앙상블 멤버, 명동성당 기쁜소리 합주단 등의 활발한 활동으로 첼리스트로서의 입지를 굳건히 하고 있다.

 

*Pianist 이설의

-연세대, 클리블랜드 음대 피아노 석사 졸업

-맨하탄 음악대학 반주 및 실내악 석·박사 졸업

-미국 Chautauqua 국제 피아노 콩쿠르 1위

-이태리 피렌체 국제 실내악 콩쿠르 "Premio Vittorio GUI" 1위 없는 2위

-연세대 오케스트라, 프라임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협연

-뉴욕 카네기홀, 스타인웨이홀, Merkin홀 등 다수 챔버 연주활동

-산타바바라 Music Academy of the West, Bowdoin 국제음악제와 대관령 국제음악제 반주자 역임

-현) 연세대 반주과 객원교수, 가천대 반주과 겸임교수

 

*Violinist 송지원

-서울대 음대 학·석사 졸업

-쾰른 국립음대 최고연주자과정 졸업

-세계일보 대상 및 조선일보, 부산음악콩쿠르, KBS신인음악콩쿠르, The Canatti International Competition 등 입상

-독일 함부르크 심포니, 뒤셀도르프 심포니 오케스트라 수석 역임

-현) 서울대, 한양대, 세종대, 예원, 선화예중, 서울예고 출강, 화음쳄버오케스트라, 서울비루투오지 단원

 

PROGRAM

L. v. Beethoven / Cello Sonata No. 3 in A Major, Op. 69

Ⅰ. Allegro ma non tanto

Ⅱ. Scherzo. Allegro molto

Ⅲ. Adagio Cantabile

Ⅳ. Allegro vivace

 

G. F. Händel / Passacaglia for Violin and Cello

 

-Intermission-

 

F. Chopin / Cello Sonata in g minor, Op. 65

Ⅰ. Allegro moderato

Ⅱ. Scherzo. Allegro con brio

Ⅲ. Largo

Ⅳ. Finale. Allegro

 

 

A. Piazzolla / Le Grand Tango

 

작성 '20/02/06 19:04
je***수정 삭제 트랙백 보내기
링크 글 (Trackback) 받는 주소: 로그인 필요
0/1200byte
한 줄 덧글 달기
 
 0
 


뉴스란에 등록하신 공연정보는 공연에도 링크될 수 있습니다.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추천
27941ma*** '20/02/1113226 
27940so*** '20/02/1113197 
27938yr*** '20/02/1013184 
27937cl*** '20/02/1013218 
27936ma*** '20/02/10131911
27935ma*** '20/02/1013193 
27934rh*** '20/02/1013188 
27933st*** '20/02/09132173
27932je*** '20/02/0613189 
27931se*** '20/02/0613195 
27930ge*** '20/02/0613191 
27929rh*** '20/02/0613204 
27927ma*** '20/02/0413195 
27926ma*** '20/02/0413186 
27925ma*** '20/02/04131931
27924ma*** '20/02/0413194 
27922ja*** '20/02/04131981
27915tw*** '20/02/0313189 
27914re*** '20/02/0313183 
27913ye*** '20/02/0313196 
27908ma*** '20/01/31131981
27907op*** '20/01/3113200 
27906ma*** '20/01/3113208 
27905ls*** '20/01/3013205 
27904mm*** '20/01/3013194 
새 글 쓰기

처음  이전  31  32  33  34  35  36  37  38  39  40  다음  마지막  
총 게시물: 26374 (31/1055)  뒤로  앞으로  목록보기
Copyright © 1999-2020 고클래식 All rights reserved.
For more information, please contact us by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