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립교향악단 병사의 이야기
http://to.goclassic.co.kr/news/20992

대전시립교향악단 챔버시리즈1

스트라빈스키 음악극 "병사의 이야기"

 

이야기가 있는 클래식

클래식 선율 위에 문학을 담다.

바이올린을 두고 벌이는 병사와 악마의 대결!

 

스트라빈스키의 음악극 병사의 이야기

음악 속에 이야기가 있다.

휴가를 받고 집으로 향하는 병사에게 나타난 악마는

낡은 바이올린과 미래를 읽을 수 있는 책을 바꾸자는 매혹적인 거래를 제시한다.

악마의 집에서 머문 3일간의 휴식, 그리고 고향으로 돌아간 병사는

3년이라는 시간이 지나갔음을 알게 되는데...

스트라빈스키의 독창적인 작품, 괴테의 파우스트와 닮아있는 병사의 이야기

 

독창적인 작품, 클래식의 숨은 명작

오케스트라 속 7가지 악기의 현란한 연주

발레음악과, 오페라를 만들던 스트라빈스키의 창의성이 돋보이는 작품

클래식 선율 위에 문학적 요소와 오케스트라를 대표하는 7가지 악기의 연주는

실내악편성이지만 그 웅장함은 마치 교향악곡 듣는 듯한 느낌이다.

 

20세기 가장 흥미롭고 독창적인 '이야기가 있는 클래식'

무한한 상상력과 20세기 음악 표현기법이 총동원된 매력적인 음악들을

한 작품 속에서 모두 만날 수 있는 매우 독창적인 작품이다.

특히 이번 연주에서는 대전시립교향악단 악장과 수석 연주자들이 표출하는

최고의 연주력으로 완성하기에 놓칠 수 없는 기회이다!

 

http://dpo.artdj.kr/_prog/booking/?mode=V&no=1568&tmpl=dpo&linkid=0201

대전시립교향악단

한국을 대표하는 특급오케스트라 대전시립교향악단!!!

1984년 창단한 대전시립교향악단은 뛰어난 기량과 매력적인 레퍼토리, 신선한 기획이 만나 펼쳐내는 감동의 연주로 최정상의 오케스트라로 성장했다.

클래식의 깊은 울림을 전하는 마스터즈 시리즈, 유쾌한 음악적 탐험을 함께하는 디스커버리 시리즈, 그리고 위로와 공감의 무대 해피클래식까지, 대전시립교향악단은 활기차고 창조적인 프로그래밍으로 주목받고 있으며

눈부신 내일을 위한 뜨거운 도전은 오케스트라분야에 새로운 모델이 되고 있다.

 

 

작성 '16/02/29 14:17
as***수정 삭제 트랙백 보내기
링크 글 (Trackback) 받는 주소: 로그인 필요
0/1200byte
한 줄 덧글 달기
 
 0
 


뉴스란에 등록하신 공연정보는 공연에도 링크될 수 있습니다.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추천
20118to*** '16/03/0413092 
20117ar*** '16/03/0313097 
20116to*** '16/03/0313087 
20115sk*** '16/03/0313105 
20114tp*** '16/03/0213090 
20113ye*** '16/03/0213091 
20112ye*** '16/03/0213091 
20111so*** '16/03/0213095 
20110ji*** '16/03/0213094 
20109ji*** '16/03/0213093 
20108ji*** '16/03/0213101 
20107ji*** '16/03/0213093 
20106ji*** '16/03/0213101 
20105ji*** '16/03/0213105 
20104ji*** '16/03/0213098 
20103ge*** '16/03/0213097 
20102ge*** '16/03/0213097 
20101ce*** '16/03/0113092 
20100ce*** '16/03/0113091 
20099se*** '16/02/2913093 
20098cl*** '16/02/2913109 
20097ye*** '16/02/2913099 
20096as*** '16/02/2913093 
20095zo*** '16/02/29130911
20094au*** '16/02/2813090 
새 글 쓰기

처음  이전  281  282  283  284  285  286  287  288  289  290  다음  마지막  
총 게시물: 26186 (290/1048)  뒤로  앞으로  목록보기
Copyright © 1999-2020 고클래식 All rights reserved.
For more information, please contact us by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