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립교향악단 공연안내] 시벨리우스의 걸작을 한자리에서 만나다
http://to.goclassic.co.kr/news/20292




시벨리우스 교향곡의 양대 걸작을 한자리에서 만나다.

시벨리우스 탄생 150주년 기념 수원시향 정기연주회 시리즈

시벨리우스 교향곡 제2번과 교향곡 7번을 한자리에서 감상할 수 있는 기회

 

북유럽의 베토벤이라 불리는 시벨리우스의 작품 중 가장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시벨리우스 교향곡 제2번과 대가의 마지막 교향곡인 제7번을 한 자리에서 감상할 수 있는 수원시립교향악단의 제240회 정기연주회가 1022() 저녁 730분 수원SK아트리움 대공연장에서 펼쳐진다.

 

구스타프 말러가 1907년 헬싱키 방문 중 시벨리우스와 만나 교향곡의 본질과 이념에 대해 토론할 정도로 교향곡 역사 중 시벨리우스가 차지하는 부분은 지대했다. 그가 남긴 교향곡은 4악장의 전통적인 구성부터 교향곡 제3번과 제5번과 같은 3악장제의 변화된 구성을 거쳐, 교향시를 연상시키는 단악장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형태로 발전하였으며 이는 20세기 초 세계 교향악 창작계에 큰 영향을 미쳤다.

 

시벨리우스의 총 7개의 교향곡 중 길이와 구성, 음향 등 모든 면에서 가장 큰 교향곡이자, 관객들에게 가장 많은 지지를 받고 있는 작품인 [교향곡 제2]은 작곡가가 이탈리아 여행 중 생동감 넘치는 자연과 이국적인 분위기에 감동하여 스케치를 시작하였으며 이러한 이유 때문인지 종종 시벨리우스의 전원 교향곡이라 불리기도 한다. 4악장의 웅장하고 감정을 고취시키는 흐름에 핀란드인의 애국적인 심정을 상징하고 대변한다는 의견도 있지만 시벨리우스 자신은 그러한 해석에 대해 부정적이었다고 전해진다.

 

교향곡 제2번이라는 걸작과 정반대의 형식으로 구성된 교향곡 제7번은 시벨리우스의 작품세계 변화를 직접적으로 느낄 수 있다는 점에서 평가받아야 할 명작이다. 단악장제의 독특한 형태로 만들어진 이 작품은 시벨리우스가 다양하게 시도해왔던 교향곡의 악장 융합을 단일종합체로 하는데 성공한 작품이다.

 

현악 오케스트라를 위한 로망스에 이어 교향곡 제7번과 교향곡 제2번을 비교하여 들어볼 수 있는 이번 공연은 시벨리우스의 다채로운 음악세계와 천재성을 한자리에서 만날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이며 그의 탄생 150주년을 기념하여 이번 시리즈를 이끌어 온 수원시향의 저력을 확인할 수 있는 자리가 될 것이다.

 

예술감독 김대진과 수원시립교향악단의 제240회 정기연주회 시벨리우스 7&2’20151022() 저녁 730분 수원SK아트리움 대공연장에서 열리며, R20,000, S10,000, A5,000, 7세 이상 관람 가능하다. 예매는 수원시립예술단 홈페이지(www.artsuwon.or.kr)와 전화(031-250-5362~5)를 통해 진행된다.

작성 '15/10/15 9:36
sj***수정 삭제 트랙백 보내기
링크 글 (Trackback) 받는 주소: 로그인 필요
0/1200byte
한 줄 덧글 달기
 
 0
 


뉴스란에 등록하신 공연정보는 공연에도 링크될 수 있습니다.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추천
19406rh*** '15/10/1613112 
19405tp*** '15/10/1613123 
19404rh*** '15/10/1613100 
19403ch*** '15/10/1613120 
19402ye*** '15/10/1613114 
19400my*** '15/10/1513092 
19399my*** '15/10/1513096 
19398pe*** '15/10/1513092 
19397ye*** '15/10/1513131 
19396sj*** '15/10/1513102 
19395ar*** '15/10/1513103 
19394cl*** '15/10/1413121 
19393to*** '15/10/1413121 
19392ki*** '15/10/1413105 
19391ge*** '15/10/1413122 
19390my*** '15/10/1413126 
19389ko*** '15/10/1413098 
19388ka*** '15/10/1413101 
19387la*** '15/10/1313140 
19386mo*** '15/10/1313118 
19385yh*** '15/10/1313113 
19384cl*** '15/10/12130941
19383cl*** '15/10/1213103 
19382cl*** '15/10/1213096 
19381pu*** '15/10/1213110 
새 글 쓰기

처음  이전  311  312  313  314  315  316  317  318  319  320  다음  마지막  
총 게시물: 26197 (318/1048)  뒤로  앞으로  목록보기
Copyright © 1999-2020 고클래식 All rights reserved.
For more information, please contact us by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