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월 1일] 소프라노 김은희 독창회
http://to.goclassic.co.kr/news/18090

소프라노 김은희 독창회


Soprano EUN HEE KIM Recital


피아노 정호정

바이올린 최재원, 이석중 / 비올라 차민정 / 첼로 장혜리

 

 

2014. 10. 1(수) 오후 7시 30분 세종문화회관 체임버홀
주 최 : 예인예술기획
후 원 : 이화여자대학교
입장권 : 전석 20,000원 / 학생 10,000원
문 의 : 예인예술기획 (02-586-0945)

# Soprano 김은희

끊임없는 노력과 연구의 소유자 소프라노 김은희는 부산예술고등학교를 졸업, 이화여자대학교 음악대학에서 학사와 석사를 마쳤으며 미국으로 건너가 맨하탄 음악대학에서 석사학위 및 Professional Studies Diploma, 그리고 메릴랜드 주립대학에서 Opera Assistantship과 Teaching Assistantship을 수여받으며 박사학위를 취득하였다.

대학 재학시절에도 유능함을 나타냈던 그녀는 제23회 중앙콩쿨 2위에 입상하며 음악계의 주목을 받기 시작하였고 유학동안 The President Award & Dean's List(맨하튼 음대), The Metropolitan Opera National Council Auditions(Washington District Winner), Marie E Crump Vocal Arts Competition 1위, Belle Voci National Competition 1위, National Opera Association Vocal Competition Finalist, Annapolis Opera Annual Vocal Competition 1위 & Audience Choice Award, Promusicis Concert Artist Competition Finalist, AudComp. Professional Division 3위 등을 수상하며 그녀의 음악성을 널리 알리면서 실력이 검증된 성악가로 미국성악잡지 'Classical Singer'에 인터뷰가 실리게 되었다.

오페라 연주자로서 한국과 매릴랜드, 워싱턴 D.C. 등 미국 동부지역을 중심으로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는 소프라노 김은희는 <La Bohème (Mimi)>, <Suor Angelica (Angelica)>, <Carmen (Micaela)>, <La Rondine (Magda)>, <Così fan tutte (Fiordiligi)>, <L'Italiana in Algeri (Elvira)>, <Anna Bolena (Anna Bolena)>, <Serse (Romilda)>, <Les Contes d'Hoffmann (Antonia)>, <Le Nozze di Figaro (Contessa)> 등의 오페라에서 주연 및 주요 역할을 맡았으며 특히 Cleveland 오페라단의 <Turandot (Liú)>, Eugene Opera단의 <Die Zauberflöte (Pamina)>, 솔 오페라단의 <Turandot (Liú)> 등을 통하여 "맑고 긴장감 있는 소리로 노예소녀의 가슴 아픈 사랑과 죽음을 절묘하게 표현해낸 소프라노", "아름답고 풍부한 소리의 감동적인 Pamina", "부드러운 음색과 서정적인 연기로 극의 완성도를 높였다"라는 호평을 받았다.

오페라뿐 아니라 콘서트 연주자로서도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는 그녀는 십 수 회의 독창회를 비롯하여 갈라 콘서트 및 조선일보 신인음악회, 듀오 리사이틀, 워싱턴 한인음악협회 연주회, 노숙자를 위한 모금음악회, 트리오 리사이틀, 한국 오페라협회 수상 음악회, 또한 이화여대 오케스트라, 서울 신포니에타, 뉴욕 신포니에타, Repertoire Orchestra, Ukraine National Orchestra, Washington Soloist Ensemble, Annapolis Symphony Orchestra 등 과의 협연, Verdi Requiem 솔리스트 등 한국, 미국, 이탈리아 유수의 홀에서의 연주를 통하여 주의 깊은 음악적 테크닉과 높은 예술성으로 진한 감동을 선사하였다.

학구적이고 섬세한 음악적 감성을 보여주고 있는 그녀는 이규도, Joan Patenaude-Yarnell, Elizabeth Daniels, Linda Mabbs, Kate Johnson 교수를 사사하였고 2008-2012 미국 버지니아주의 Shenandoah 대학 전임강사를 거쳐 2013년 3월 이화여자대학교 음악대학 성악과 조교수로 부임하여 후학양성에 힘쓰는 한편, 한국과 미국 전역에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 PROGRAM
G.F. Händel     Neun deutsche Arien 中
                           Künft’ger Zeiten eitler Kummer, HWV 202
                           Singe Seele, Gott zum Preise, HWV 206

M. Ravel         Vocalise-étude en forme de habanera

G. Fauré         Vocalises-études

A. Previn        Vocalise for Soprano, Cello and Piano

E. Chausson   Chanson Perpétuelle, Op. 37

J. Brahms      Zigeunerlieder, Op. 103 中
                         He, Zigeuner, greife in die Saiten ein!
                         Hochgetürmte Rimaflut
                         Wißt ihr, wann mein KindchenBrauner
                         Bursche führt yum Tanze
                         Kommt dir manchmal in den Sinn
                         Rote Abendwolken

R. Quilter      Three Pastoral Songs, Op. 22
                         I will go with my father a-ploughing
                         Cherry Valley
                         I wish and I wish

G. Verdi       Morrò, ma prima in grazia from Opera ‘Un Ballo in Maschera’

작성 '14/09/16 10:22
ye***수정 삭제 트랙백 보내기
링크 글 (Trackback) 받는 주소: 로그인 필요
0/1200byte
한 줄 덧글 달기
 
 0
 


뉴스란에 등록하신 공연정보는 공연에도 링크될 수 있습니다.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추천
17215ti*** '14/09/194934 
17214ti*** '14/09/193783 
17213lg*** '14/09/181817 
17212je*** '14/09/183779 
17211ks*** '14/09/181721 
17210op*** '14/09/184987 
17209ha*** '14/09/173572 
17208ge*** '14/09/183100 
17207ge*** '14/09/183533 
17206je*** '14/09/173940 
17205ba*** '14/09/173579 
17204my*** '14/09/174185 
17203on*** '14/09/174346 
17202su*** '14/09/174632 
17201li*** '14/09/173409 
17200me*** '14/09/173590 
17198za*** '14/09/1743031
17197ve*** '14/09/164688 
17196yo*** '14/09/165078 
17195ye*** '14/09/166094 
17194ye*** '14/09/165187 
17193ye*** '14/09/164395 
17191ru*** '14/09/153423 
17190ye*** '14/09/158487 
17189ja*** '14/09/143625 
새 글 쓰기

처음  이전  391  392  393  394  395  396  397  398  399  400  다음  마지막  
총 게시물: 26105 (395/1045)  뒤로  앞으로  목록보기
Copyright © 1999-2020 고클래식 All rights reserved.
For more information, please contact us by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