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아트홀]6/28(목) 베를린 국립음대 교수, 이미주 Piano 리사이틀
http://to.goclassic.co.kr/news/13241



          금호아트홀 코리안 피아노 디바 시리즈
          2012년 6월 28일(목) 오후 8시 이미주 Piano
    l 주     최 : 금호아시아나문화재단
  l     소 : 금호아트홀
  l     켓 : R석 3만원, S석 2만원, 청소년 8천원
  l      매 : 금호아트홀(02-6303-1977 www.kumhoarthall.com) 예매바로가기! 
                 
인터파크(1544-1555 http://ticket.interpark.com) 예매바로가기!  
  l 공연문의 : 금호아시아나문화재단(02-6303-1977)

P R O G R A M
 
L.v.Beethoven
베토벤  
 
Polonaise in C Major, Op.89
폴로네이즈 C장조, 작품 89
 
Andante favori in F Major, WoO57 
재미있는안단테 F장조, WoO57
 
Piano Sonata No.21 in C Major, Op.53 ('Waldstein')  
피아노소나타2 C장조, 작품53 (‘발트슈타인’)
 
J.Brahms
브람스
 
Variationen über ein Thema von Robert Schumann Op.9  
슈만주제에의한변주곡, 작품 9
 
Piano Sonata No.1 in C Major, Op.1  
피아노소나타1 C장조, 작품1
 
 P R O F I L E
 
이미주 Piano
베를린에 거주하며 독일을 중심으로 유럽에서 활발히 활동중인 피아니스트 이미주는 베를린 국립음대에서 학생들을 가르치면서 세계 각국의 수많은 연주회에 초청될 뿐만 아니라 다양한 국제 콩쿠르 심사위원으로 활동중인 한국을 대표하는 세계적인 음악가이다.
일년 반의 짧은 기간 동안 퀸 엘리자베스 콩쿠르와 비오티 콩쿠르 그리고 도쿄 국제 콩쿠르를 동시에 석권하면서 음악계의 주목을 받았다. 유럽일대와 아시아, 미국과 남미를 무대로 활발한 연주를 펼치는 그는 베를린 필하모닉 홀과 콘체르트하우스 에서 10회 넘게 협연하였으며, 유럽 주요 도시와 보스턴, 도쿄, 서울에서 수 차례 협연 무대와 독주회를 갖고 있는 세계적으로 인정 받는 음악가이다.
이미주는 피아노사중주, 피아노 삼중주, 피아노-바이올린 듀오 연주로 실내악 연주자로서도 활발 한 활동을 하고 있는데, 특히 클라우스 헬뷔히와의 Two piano 와 Four hands 듀오 연주는 관객으로부터 끊임없는 사랑을 받고 있다. 일찍이 국내에서도 이화 경향, 예원, 한국일보, 동아일보콩쿠르 등 모두를 석권하였고, 독일의 에센과 베를린, 보스턴 뉴잉글랜드 콘서바토리, 잘츠부르크 모차르테움에서 수학하였으며 귀도 아고스티와, 조지 쉐박의 수업에 참여하였다. 베를린음대를 졸업하고 우수한 연주자에게 수여하는 Lilli-Lehmann메달과 함께 모차르테움상을 수여받은 그는 오스트리아, 독일, 프랑스 등지에서도 다수의 마스터 클래스를 개최했으며 세계적으로 권위 있는 비오티, 부조니, 뮌헨 ARD, 오를레앙, 이탈리아 피네롤로 등의 국제 콩쿠르 심사위원으로 꾸준히 초청받고 있고, 슈만, 레거, 도흐나니, 라흐마니노프(Aulos) 그리고 베토벤, 쇼팽, 리스트, 라벨 그리고 슈만(KBS)의 음반들을 발매하였다.
작성 '12/06/26 13:29
sh***수정 삭제 트랙백 보내기
링크 글 (Trackback) 받는 주소: 로그인 필요
yo***:

이분 퀸엘리자베스 피아노 콩쿨 석권하신 거 맞나요? 아직 한국인 우승자는 없는 걸로 아는데..

12/06/26 18:11
덧글에 댓글 달기    
st***:

우승은 아닙니다. 2위인가 3위인가 그렇고...퀸 우승자는 작곡의 조은화, 전민재, 성악의 홍혜란 이렇게 세 명입니다. 바이올린과 피아노에선 아직 없죠.

12/06/28 10:33
덧글에 댓글 달기    
yo***:

2위나 3위를 했어도 제가 기억을 했을텐데 이상해서 퀸 엘리자베스 홈페이지 가서 검색해 보니 1987년에 6위를 했었군요. 그리고 도쿄 국제 콩쿨에서는 4위 했었고요. 물론 둘 다 훌륭한 결과이지만, "석권"이라는 표현은 조금 과장된 것 같은 느낌이 드네요.

12/06/28 10:57
덧글에 댓글 달기    
0/1200byte
한 줄 덧글 달기
 
 0
 


뉴스란에 등록하신 공연정보는 공연에도 링크될 수 있습니다.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추천
12348fi*** '12/06/2713090 
12347ch*** '12/06/2713091 
12346ch*** '12/06/2713090 
12345sh*** '12/06/2613094 
12344ro*** '12/06/2613089 
12343su*** '12/06/2513095 
12342ma*** '12/06/2513088 
12341ma*** '12/06/2513096 
12340kj*** '12/06/2513087 
12339bb*** '12/06/2513090 
12338li*** '12/06/2313090 
12337je*** '12/06/2313088 
1233610*** '12/06/2213096 
1233510*** '12/06/2213087 
1233410*** '12/06/2213093 
12333cu*** '12/06/2213088 
12331ro*** '12/06/2213095 
12330to*** '12/06/2213088 
12329ba*** '12/06/2213090 
12328ba*** '12/06/2213094 
12327ba*** '12/06/2213095 
12326ba*** '12/06/2213090 
12325be*** '12/06/2213086 
12324on*** '12/06/2113088 
12323li*** '12/06/2113087 
새 글 쓰기

처음  이전  571  572  573  574  575  576  577  578  579  580  다음  마지막  
총 게시물: 26181 (579/1048)  뒤로  앞으로  목록보기
Copyright © 1999-2020 고클래식 All rights reserved.
For more information, please contact us by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