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월24일] 금난새와 함께하는 클래식으로 듣는 결핵이야기
http://to.goclassic.co.kr/news/10590
 좋은 공연 하나 알려드릴라구요~
돌아오는 3월 24일날인 무슨날인지 아시나요?
'제 1회 세계 결핵 예방의 날' 이라고 합니다. 자선 공연이구요. 금난새 선생님의 해설 또한 명품 이신건 다 아시죠?
작년에도 '금난새 선생님의 결핵이야기' 클래식 공연이 있었습니다. 작년에 갔을 때는 아무 생각없이 갔던거 같은데 흥미 유발을 했었구요. 이번에 또 하신다고 하니 또 찾아가 볼려고 합니다. : )
자선공연의 의미도 되살릴 수도 있고 세계 최고의 연주와 협연까지 즐기 수 있다니 이만한 공연도 없는 같아요.

---------------------------------------------------------------------------------------------

날짜 및 시간 : 2011 . 03 . 24  목 pm7:30
장소 : 코엑스 오디토리움
지휘 및 해설 : 금난새 선생님
연주 : 유라시안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협연 : 소프라노 서활란, 테너 나승석

----------------------------------------------------------------------------------------------



 프로그램 소개

 

G. Puccini                                   Opera <La Boheme> Highlight

푸치니(1858-1924)                          오페라 <라 보엠하이라이트

 

전주곡 (Preludio)                                                                  

누구세요?!-잠깐 (Chi e la?!-Scusi)                                          

 나아졌나요? (Si sente meglio?)                                         

그대의   (Che gelida manina)                                        

제 이름은 미미입니다 (Si, Mi chiamano Mimi)                        

오 사랑스런 아가씨(O soave fanciulla)         

 

L.v.Beethoven                     Symphony No. 5 in c minor Op.67 Schicksal

베토벤(1770-1827)                         교향곡 제5 c단조 작품 67 ‘운명’

 

Allegro con brio           빠르고 생기있게

Andante con molto                         조금 느리게

Allegro                                           빠르게

Allegro                                           빠르게

 

------------------------------------------------------------------- 

 

우선 가시기 전에 음악회의 성격을 알아야 되겟죠 ??

제목 대로 결핵이라고 하네요. 결핵이라...근데 결핵에 대해서  모르시는 분들이 많으신  같아서 간략하게 설명 드리겠습니다.결핵은 치료 가능한 병이래요.. 

하지만 우리나라가 선진국보다 높은 발병 수준이라고 합니다.. 안타까운 이야기죠..병은  걸리도록 예방이 최우선 같은데요BCG 접종이라는  있데요대한 결핵협회에서 본건데 예방접종을 하면 감염될 확률이 1/5  줄어든다고  효과도 10 이랍니다.

저 또한 음악회를 통해서 한번  결핵에 관심을 가지게 되었습니다. 좋은 취지에서 열리는 음악회라고 알고 있습니다. 이런 기회에 도움이 되고자 합니다~

 

 

 출연진 소개


지휘 금난새

클래식의 대중화에 앞장서온 한국이 자랑하는 세계적인 지휘자 금난새

1977년 최고 명성의 카라얀 콩쿠르 입상 뒤 유러피안 마스터 오케스트라 음악감독 겸 상임지휘자를 역임했고, KBS 교향악단수원시향 상임지휘자를 거쳐 유라시안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창단하여 국내 정상의 오케스트라로 성장시켰다경기도립오케스트라의 예술감독을 역임했으며, 2010 10월부터는 인천시립교향악단 예술감독으로 활동하고 있다.

연주 유라시안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97 서울 국제음악제'를 통해 데뷔창의력 넘치는 음악감독 금난새와 함께 해 온 유라시안 필하모닉 오케스트라는 매 공연 청중을 클래식의 매력 속으로 빠져들게 하는 명실상부 한국을 대표하는 '국민 오케스트라'로서 국내는 물론국제 무대에서도 그 기량을 인정받고 있다. 2003년 중국 연주 투어, 2006년 파리 베르사유 궁 연주와 류블리아나 섬머페스티벌 초청 연주, 2006 기타리스트 앙헬 로메로 내한공연, 2008년 테너 호세 카레라스 내한공연, 2009년 피아니스트 보리스 베레조프스키소프라노 제시 노먼 내한공연 등 세계 정상급 연주자들과 활발한 교류를 하고 있다.

  

협연 소프라노 서활란

로날도 니콜로시리냐노 사비아도로팔레르모제네바 국제 콩쿨 등 다수의 콩쿨에서 입상하며 풍성하면서도 섬세한 감정표현으로 주목 받아온 소프라노 서활란은 마케도니아 오흐리드 뮤직 페스티벌에 초청되어 독창회를 가졌으며 포르투카라 리스본 S.Carlos 극장에서 모차르트의 후궁에서의 도주로 오페라 무대에 데뷔했다이후 프랑스 Caen, 오스트리아 St. Polten, 스위스 제네바 오페라 대극장에서 몬테베르디의 포페아의 대관’ 주역을 맡았으며현재 국내 무대뿐만 아니라이탈리아스위스프랑스스웨덴을 중심으로 유럽에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협연 테너 나승서

유럽의 30여 개 극장에서 오페라 라 보엠라 트라비아타리골렛또루치아나비부인파우스트사랑의 묘약 등 30여 개의 레퍼토리로 세계적인 지휘자들과 함께 연주를 해온 테너 나승서는 2004년 예술의 전당의 루치아 공연으로 한국 무대에 데뷔했다이후 이탈리아 볼로냐 극장의 멕베드벨기에 리에지왕립극장에서의 나부코성남아트센터의 파우스트예술의 전당의 돈죠반니국립오페라단의 창작오페라 천생연분서울시립오페라단의 리골렛또 등 국내외 무대에서 왕성하게 활동 중이며현재 추계예술대학교에 재직하고 있다.

작성 '11/03/06 20:16
bi***수정 삭제 트랙백 보내기
링크 글 (Trackback) 받는 주소: 로그인 필요
0/1200byte
한 줄 덧글 달기
 
 0
 


뉴스란에 등록하신 공연정보는 공연에도 링크될 수 있습니다.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추천
9719op*** '11/03/0913093 
9718wl*** '11/03/0913127 
9716mi*** '11/03/0913096 
9714ya*** '11/03/09130931
9713ku*** '11/03/0813098 
9712mi*** '11/03/0813091 
9711ho*** '11/03/0813090 
9710ho*** '11/03/0813090 
9709ym*** '11/03/0813093 
9708st*** '11/03/0813095 
9707st*** '11/03/0813092 
9706sh*** '11/03/0813114 
9705ws*** '11/03/0713092 
9704dd*** '11/03/0713101 
9703da*** '11/03/0713096 
9701eu*** '11/03/0713097 
9700eu*** '11/03/0713097 
9699eu*** '11/03/0713096 
9698eu*** '11/03/0713102 
9697eu*** '11/03/0713096 
9696lo*** '11/03/0713093 
9695fr*** '11/03/0713096 
9694bi*** '11/03/0613100 
9693to*** '11/03/0513099 
9692vn*** '11/03/0413091 
새 글 쓰기

처음  이전  671  672  673  674  675  676  677  678  679  680  다음  마지막  
총 게시물: 26194 (677/1048)  뒤로  앞으로  목록보기
Copyright © 1999-2020 고클래식 All rights reserved.
For more information, please contact us by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