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퍼옴] 임선혜 씨 "명지휘자와 모차르트 꿈같은 동행 행복해요"
http://to.goclassic.co.kr/news/4140

    
임선혜 씨 “명지휘자와 모차르트 꿈같은 동행 행복해요”
  


고음악 전문 가수로 활동하고 있는 소프라노 임선혜 씨. 사진 제공 성남아트센터

“유럽의 바로크 음악 열풍은 지금이 전성기인 것 같아요. 20여 년 전에 시작된 인기가 그야말로 대단해요. 한 10년쯤 지나면 열기가 식을지도 몰라요. 일상화되기 때문이지요.”
  
유럽 무대에서 거침없는 행보를 보이는 소프라노 임선혜(31) 씨는 전화로 들려오는 목소리에도 활기가 넘쳤다. 임 씨는 1998년 독일 유학 중 지휘자 필리프 헤레베헤 씨에게 발탁돼 데뷔한 뒤 ‘유럽 문화의 자존심’인 바로크 전문 소프라노로 명성을 떨치고 있다.
  
특히 고(古)음악계의 거장 지휘자 르네 야콥스 씨와 함께 하는 모차르트 오페라 시리즈가 세계적인 주목을 받고 있다. 지난해 ‘티토 황제의 자비’ 음반으로 그래미상 클래식 부문 ‘올해의 앨범’ 후보에 올랐고, 고음악 축제로 유명한 오스트리아 인스부르크 페스티벌에서 야콥스 씨의 지휘로 모차르트 오페라 ‘돈조반니’의 체를리나 역을 맡아 호평을 받았다.
  
임 씨는 올해도 야콥스 씨와 함께 인스부르크 페스티벌에서 게오르크 필리프 텔레만의 오페라 ‘소크라테스’에 출연할 예정이며, 내년에는 모차르트 오페라 ‘이도메네오’에서 트로이공주 일리야 역을 맡을 예정이다.
   
“야콥스 선생이 ‘이도메네오’의 일리야 역을 제안했을 때 제가 물었죠. 정말 내 목소리가 일리야를 할 수 있다고 믿느냐고요. 그러면서 앞에서 노래를 불렀더니 흔쾌히 마음에 든다며 내년에 같이 하자고 하더군요.”
   
임 씨는 “야콥스 선생과 티토 황제의 자비, 돈조반니, 이도메네오 등 모차르트 오페라 3편을 하게 되는 셈인데, 정말 꿈만 같다”고 말했다.
 

그는 이달 초 독일 베를린슈타츠오퍼에서 야콥스 씨가 지휘하는 몬테베르디의 ‘오르페오’에서 여주인공 에우리디케 역으로 출연했다. 스페란차 역으로 함께 출연하기로 했던 한국인 카운터테너 이동규 씨는 리허설 막판에 독감 때문에 출연을 포기했다.
   
“베를린에서 몬테베르디의 ‘오르페오’와 ‘성모 마리아의 저녁 기도’를 공연했는데 10회 공연이 모두 매진이었어요. 베를린에는 오페라 극장이 3개나 있어 매진되는 일이 드문데, 10년간 베를린을 찾아 바로크 음악을 전했던 야콥스 씨의 인기 덕분이었죠. 동규 씨가 연습을 다 하고도 출연하지 못한 게 정말 아쉬웠어요.”
  
임 씨와 이 씨는 3월 3일 오후 5시 성남아트센터 콘서트홀에서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 ‘러브 듀엣 2007’ 공연을 갖는다. 지난해에는 오페라 속 사랑의 듀엣곡을 부른 데 이어 올해는 바흐, 비발디, 모차르트, 헨델의 작품 중 종교적이고 성스러운 사랑(Sacred Love)을 표현한 곡을 부른다. 2만∼7만 원. 031-783-8000
  

전승훈 기자 raphy@donga.com

  
[기사원문] http://www.donga.com/fbin/output?n=200702210092 
  



원래는 무단 전재와 재배포가 금지되어 있으나 혼날 각오하고 불법으로 퍼 왔습니다... ㅡ_ㅡ;;;
그런데 이동규 씨가 <오르페오> 공연에 참여하지 못 했다니 무척 안타깝군요... ㅠ.ㅠ
   

-尙憲
  

작성 '07/02/24 12:29
st***수정 삭제 트랙백 보내기
링크 글 (Trackback) 받는 주소: 로그인 필요
st***:


이 기사를 쓰신 기자님의 성함이 제 이름이랑 비슷해서 어떤 분께서 필명이냐고 물어 보시더군요~ 흐흐... ^^;

아무튼 [고클 플라자] 게시판에 이번 공연에 대한 자세한 정보를 올려 놓았는데 좀 더 관심을 가져 주십사 하는 마음으로 괜찮은 기사도 하나 퍼 왔어요. 공연 주최측 관계자 내지는 아르바이트생 또는 임선혜 씨의 친인척으로 오해 받을까봐 살짝 걱정되기도 하네요. 그저 고음악 공연 애호가일 뿐입니다. 크하~ ㅡ_ㅡ;;;

-전상헌 드림

07/02/24 12:41
덧글에 댓글 달기    
0/1200byte
한 줄 덧글 달기
 
 1
 


뉴스란에 등록하신 공연정보는 공연에도 링크될 수 있습니다.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추천
3260ye*** '07/03/0531722
3257vo*** '07/03/0535791
3254so*** '07/03/023305 
3253cc*** '07/03/024658 
3249kj*** '07/02/283002 
3248do*** '07/02/284521 
3247lo*** '07/02/2741331
3246sm*** '07/02/2631901
3244st*** '07/02/2439211
3243jj*** '07/02/233500 
3242so*** '07/02/225035 
3241re*** '07/02/225602 
3240to*** '07/02/2235002
3239wh*** '07/02/2139691
3237cc*** '07/02/213639 
3236pe*** '07/02/212886 
3234kj*** '07/02/213490 
3232fa*** '07/02/213193 
3229re*** '07/02/215510 
3228re*** '07/02/215014 
3227cc*** '07/02/204858 
3226gc*** '07/02/203565 
3225ks*** '07/02/203257 
3224se*** '07/02/203767 
3223dh*** '07/02/195960 
새 글 쓰기

처음  이전  891  892  893  894  895  896  897  898  899  900  다음  마지막  
총 게시물: 25753 (895/1031)  뒤로  앞으로  목록보기
Copyright © 1999-2020 고클래식 All rights reserved.
For more information, please contact us by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