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반? 실황영상? 여러분의 취향은 어떠신가요?
http://to.goclassic.co.kr/qanda/348621

기존에는 음반만 듣다가 최근에 실황영상에 빠진 사람입니다.

음반과는 다르게 연주 장면을 볼 수 있어 좀 더 현장에 있는 현장감이 있는 영상을 보다가

최근 오페라를 보기 시작했습니다.

그런데 온라인을 뒤져보니 실황 영상의 수가 음반에 비해 너무나도 적더군요.

영상엔 자막도 있어 내용을 알 수 있고 연주 장면도 볼 수 있는데 음반이 대다수를 차지 하고 있었습니다.

대부분의 클래식 러버들이 음반으로 듣는 것인가요?

여러분들은 어떤 쪽을 선호하시는지 궁금합니다.

작성 '19/09/09 7:51
sh***수정 삭제 트랙백 보내기
링크 글 (Trackback) 받는 주소: 로그인 필요
11***:


우리몸의 감각중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하는것이 시각이라고 합니다. 거의 4분의 3정도라고 들은적이 있는데요. 오페라의 경우에는 무대장치나, 연기, 전체적인 극의 분위기등을 볼수있어 영상물이 월등히 유리하겠으나 교향곡이나 실내악, 독주곡, 성악곡 등은 영상에 감각을 다 빼앗겨 감상의 집중을 잃어버리게 됩니다.
시각에 쏠린 우리 감각의 편중으로 청각과 상상력, 마음의 정서를 일으켜 느껴야 할 음악은 마음에 잘 와 닿지 않게 된다는것이지요. 비교해 보시면 금방 깨닫게 되실텐데요? 방 하나에 다 둘수 없을만큼의 많은 소스를 갖고 있습니다만 가장 많이 듣고 좋아 하는것은 엘피 음반입니다.

19/09/09 09:35
덧글에 댓글 달기    
an***:

오페라는 사실 과거의 명반은 영상으로 남은 것이 많지도 않고, 현재 녹화한 훌륭한 영상들의 대부분은 저작권 문제로 유튜브에 그다지 많이 올라와 있지는 않습니다. 사실 과거 유튜브에도 실황 영상들이 상당히 많이 있었는데 어느 새 삭제된 것도 많고요. 또 오페라와 발레 같은 음악이 아니고서야 실황 영상보다는 음반이 더 음악에 집중하게 하는 효과가 있기는 합니다. 베를린 필 디지털 콘서트홀 같은 데에서 실황 영상들을 볼 때도 상대적으로 시각에도 집중하게 되면서 청각적인 면을 도외시 할 수도 있습니다. 물론 실황 영상을 보고 싶을 때가 있으나 음악적으로는 음반이 더 낫지 않나 합니다.

19/09/09 20:50
덧글에 댓글 달기    
sh***:

집중의 문제 인 것이로군요. 확실히 제가 읽었던 책에도 그러한 내용이 있긴 했습니다. 그 책은 음반 마저도 낮게 평가해서 크게 신경은 안 썼군요.

19/09/10 07:35
덧글에 댓글 달기    
la***:

실황이 아닌 클래식 영상물도 많습니다. 관객 없이 상품용으로 따로 촬영한 것이죠.

19/09/11 16:35
덧글에 댓글 달기    
0/1200byte
한 줄 덧글 달기
 
 0
 


사실 관계나 객관적인 정보를 묻고 답하기 (음반 등에 대한 주관적 의견 요청은 의견 나눔터로)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추천
21439  '19/10/076672
21438a1*** '19/10/03979 
21437pa*** '19/10/01991 
21436by*** '19/09/301136 
21435ic*** '19/09/261290 
21434an*** '19/09/161146 
21433mb*** '19/09/14530 
21432hk*** '19/09/121364 
21431cl*** '19/09/11601 
21430cl*** '19/09/10653 
21429cl*** '19/09/09580 
21428hk*** '19/09/09765 
21427sh*** '19/09/09495 
21426hy*** '19/09/031455 
21425oi*** '19/09/01955 
21423hj*** '19/08/31848 
21422  '19/08/30934 
21421ka*** '19/08/28345 
21420ja*** '19/08/28493 
21419sa*** '19/08/27629 
21418te*** '19/08/26573 
2141712*** '19/08/231338 
21415pk*** '19/08/18913 
21414so*** '19/08/10884 
21413sk*** '19/08/04791 
새 글 쓰기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마지막  
총 게시물: 49508 (4/1981)  뒤로  앞으로  목록보기
Copyright © 1999-2020 고클래식 All rights reserved.
For more information, please contact us by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