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위를 식혀줄 이 음반!
http://to.goclassic.co.kr/symphony/19036

   #   시내에서 34도를 오르내리는 불같은 더위를 피할곳은 어디있을까?

        나같은 노인내가 많이 가는 종로3가 비원이나 광화문 교보 문고가 아닐까? 생각된다.

        그중에도 냉방이 빵빵한 교보가 좋다 생각해서 책도 사고 음반장에 들렀다.

        그곳에서 찜해 두었지만 가격이 비싸 미뤘던 최근에 나온 베토벤교향곡 5번&7번(만프레드 호네크지휘)

        을 구입했다.  집에 와서 몇번 들어보았더니 어! 이거 언제나 듣던 낯설치않은 음반 같았다.

        Beethoven: Symphonies Nos. 5 & 7

       https://www.youtube.com/watch?feature=player_embedded&v=BkevBPTtKs8

      

   #  1896년 설립된 피츠버그 교향악단은 프리츠라이너(1938~1948), 윌리암 스타인버그

       (1952~1976), 앙드레 프레빈(1976~1984), 로린 마젤(1984~1996), 마리스 얀손스(1996~2004),

        를 거치면서 세계의 유능한 지휘자를 생산해내는데 일익을 담당했다.

        2008년 9월부터 동악단에 음악감독으로 취임한 호네크는 정식취임 콘서트로 말러교향곡 1번을

        연주했고 계속해서 4번, 3번, 5번을 EXTON 레이블로  음반을 속속 출반했다.

        2006년 12월 뉴욕 일간지 선(SUN) 지는 미국 5대 오케스트라에 피츠버그교향악단으로

        선정했으며 얀손스에 의해 비약적인 발전을 이뤘다.

 

        현 음악감독인  만프레드 호네크는 오스트리아 태생(1958~  )으로 빈 국립음악원에서

        바이올린과 비올라를 전공했으며 아바도가 설립한 구스타프 말러 청소년 오케스트라에서

        보조 지휘자로 활동했으며  라이프 찌히 MDR심포니 음악감독(1996~1999), 노르웨이 국립오페라

        음악감독(1997~1998),  스웨덴 방송교향악단(2000~2006), 슈투트가르트 슈타츠오퍼음악감독

        (2007~2011) ,등을 역임했으며  호네크는 2020년 까지 계약을 연장해 활동할 예정이다.

 

   #   유투브 영상으로 그의 연주를 보면 생김새(특히 오똑한코)와 포물선을 그리는 동작등

        지휘 스타일이 카를로스 클라이버와 너무도 흡사하다.  또한 브라인드 테스트로 베토벤교향곡

        5번을 들어보면 헷갈릴정도인데 아마도 호네크가 클라이버 지휘를 ' 벤치마킹' 한것이 아닌가싶다.

        좌우지간 그의 5번과 7번 (REFERENCE RECORDING)은 곡마다 세분화한 분석으로 박력과 에너지를

        동반한  넘치는 거대한 사운드를 만들어낸다. 더욱이 5.1 채널 SACD의 공간감 넘치는 사운드와

        생생하고 다이나믹한 레코딩을 자랑한다.   2013.4.26~28일 베토벤교향곡 9번을 HEINZ HALL에서

        연주했으며 2017.6.23~25일 베토벤교향곡 6번을 연주할 일정이 잡힌걸보면,  아마도 그의 베토벤

        교향곡 전집이 완성되리라 생각된다.

        참고로 교향곡 5번의 연주시간을 비교해보면,

         교향곡 5번                     클라이버                  호네크

           1악장                           7'22                         7'11

           2악장                           10'00                       9'06

           3악장                           5'09                         4'56

           4악장                          10'51                       10'08

         *  클라이버보다도  더 빠른 연주시간이네요....

       ------------------------------------------------------------------------------

        무더운 날씨 고클 가족 여러분  건강히 지내시기를 .......^^        

       

      

작성 '16/07/23 23:02
zo***수정 삭제 트랙백 보내기
링크 글 (Trackback) 받는 주소: 로그인 필요
wi***:

다큐멘터리에 나왔을 때부터 스멜이....ㅋㅋ
7번은 아주 훌륭합니다. 은근히 추임새도 넣으시는 호네크 아재...

16/07/23 23:21
덧글에 댓글 달기    
    zo***:

네....동감입니다....^^

16/07/25 18:44
덧글에 댓글 달기    
av***:

최근 5번 중에서 가장 마음에 듭니다. 아르농쿠르와 함께

16/07/24 12:17
덧글에 댓글 달기    
    zo***:

네.... 동감입니다....^^

16/07/25 18:43
덧글에 댓글 달기    

덧글을 작성자가 직접 삭제하였습니다

16/07/24 13:23
덧글에 댓글 달기    
    zo***:

그렇군요....브람스교향곡 4번 영상을 보면 너무도 흡사하군요...
덧글 감사해요...^^

16/07/25 18:43
덧글에 댓글 달기    
0/1200byte
한 줄 덧글 달기
 
 6
 


장르별로 곡 및 음반에 대한 의견 교환 (음반 추천 요청 외의 질문은 [질문과 대답] 게시판으로)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추천
8191de*** '16/08/2122915
8190cr*** '16/08/1923703
8189do*** '16/08/1937111
8188ca*** '16/08/1772144
8187ch*** '16/08/1682462
8186yo*** '16/08/152696 
8185sm*** '16/08/117567 
8184zo*** '16/08/0729213
8182  '16/08/0413551
8181sm*** '16/08/0237721
8180pl*** '16/07/3029738
8179yo*** '16/07/2823461
8178yo*** '16/07/282407 
8177zo*** '16/07/2345726
8176  '16/07/222253 
8175sa*** '16/07/2126601
8174ch*** '16/07/2022611
8173pl*** '16/07/2036318
8172zo*** '16/07/1745214
8170ba*** '16/07/1727201
8169zo*** '16/07/1331205
8168  '16/07/121454 
8167sa*** '16/07/1066075
 hh*** '16/07/1125191
8166si*** '16/07/1016361
새 글 쓰기

처음  이전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다음  마지막  
총 게시물: 14978 (22/600)  뒤로  앞으로  목록보기
Copyright © 1999-2020 고클래식 All rights reserved.
For more information, please contact us by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