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미있는 음반 표지사진 하나...
http://to.goclassic.co.kr/diary/68

 

얼마전 국내에도 수입된 클라우스 텐슈테트/런던 필하모닉의 하이든 <천지창조> 음반 표지사진입니다.

음반 사진의 피사체가 무엇일까요?

.

.

.

.

둥근 물체의 정체는 바로 난자(어떤 생명체의 난자인지는 모르겠습니다만....)입니다.

우측 상단에 막 난자로 돌진해 들어가는 정자의 꼬리(편모?)를 보실 수 있을 겁니다.

가만 생각해보면 이만큼 실체적으로 천지창조의 의미를 제대로 표현해낸 사진도 없을 듯 하네요...

저 수정체의 입장에서는 바로 저 찰나가 천지창조의 그 순간일테니까요...

 

1984년 로얄 페스티벌홀 실황 녹음이며, 루치아 폽(소프라노), 안소니 롤프 존슨(테너), 벤자민 럭슨(베이스)가 참여하였습니다. 레이블은 런던 필하모닉의 자체 레이블인 LPO입니다.

 

작성 '06/03/30 10:00
wi***수정 삭제 트랙백 보내기
링크 글 (Trackback) 받는 주소: 로그인 필요
jm***:

그림의 이미지가 정자-난자이라면 창조라기 보다는 재생 내지는 복제가 더 어울리는 개념이라고 생각됩니다.

06/03/30 10:31
덧글에 댓글 달기    
cl***:

빅뱅의 순간을 표현한것은 아닐런지..

06/03/30 19:07
덧글에 댓글 달기    
bl***:

조그맣게 보니까 꼭 개기일식 같은데요..ㅋ

06/03/30 20:52
덧글에 댓글 달기    
ch***:

한 생명의 탄생.. 저도 천지창조에 동의합니다. 복제는.. 좀 그렇군요..^^a 우리가 복제되어서 탄생한 건 아니잖습니까? ㅎㅎ

06/04/09 19:51
덧글에 댓글 달기    
pa***:

재미있고, 한편 장엄하고... 한 생명은 우주라고 하잖아요. 수정되는 순간인데, 정말 천지가 창조되는 것같은 생각이 들게 하네요.

06/04/20 00:35
덧글에 댓글 달기    
0/1200byte
한 줄 덧글 달기
 
 5
 


박스물처럼 특정 장르 (교향곡-오페라)에 한정되지 않는, CD와 LP에 대한 이야기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추천
 ae*** '06/04/2753035
 an*** '06/04/274565 
 ch*** '06/04/27412415
 an***
        아닙니다 [6]
'06/04/274287 
 zk*** '06/04/27368914
 br*** '06/04/27445634
 wa*** '06/04/2729351
53ke*** '06/04/235758 
 ke*** '06/04/233541 
52  '06/04/2231914
51es*** '06/04/1667841
 al*** '06/04/243659 
50yj*** '06/04/1245531
 yj*** '06/04/142660 
48le*** '06/04/1162181
 or*** '06/04/1265141
47wi*** '06/03/3058325
46jm*** '06/03/2161751
 sh*** '06/03/213974 
45pr*** '06/03/1455975
4292*** '06/03/1188521
 ta*** '06/03/1151653
41ca*** '06/03/0851168
40  '06/03/0151086
 sp*** '06/03/02520614
새 글 쓰기

처음  이전  81  82  83  84  
총 게시물: 2093 (82/84)  뒤로  앞으로  목록보기
Copyright © 1999-2020 고클래식 All rights reserved.
For more information, please contact us by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