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 6일, 9월 8일] 헬무트 릴링과 함께하는 고음악 향연: 바흐 콜레기움 슈투트가르트와 서울모테트합창단
http://to.goclassic.co.kr/news/15580
 

헬무트 릴링과 함께하는 고음악 향연 :

 

바흐 콜레기움 슈투트가르트와 서울 모테트합창단
 
 
 
바흐의 대가, 합창의 역사를 새로 쓰다!
 

 

                                           
 
 
 
 
[공연일시 장소]
201396[] 오후 8/ 서울 예술의 전당 콘서트홀
 
 
 
201398[] 오후 7/ 천안 예술의 전당 대공연장
 
 
 
 
 
 
 
[출연진]
 
 
 
헬무트 릴링  Helmuth Rilling
 
바흐 콜레기움 슈투트가르트  Bach-Collegium Stuttgart
 
서울모테트합창단  Seoul Motet Choir
 
솔리스트/ Sop. 미렐라 하겐  Mirella Hagen


M. Sop.
김선정  Sun-Jung, Kim
 
Ten. 조성환  Sung-Whan, Cho


Bar.
정록기  Locky, Chung
 



 

공연소개

가을, 헬무트 릴링이 온다.
 
시대의 진정한 바흐 메신저이자 전세계의 합창계가 사부(師父)추앙하는 진정한 대가인 헬무트 릴링이 돌아온다. 4만에 돌아온 그는 일평생 함께 바흐를 연주하고 매만졌던 바흐 콜레기움 슈투트가르트함께 내한하여 국내외 최정상의 솔리스트와 서울 모테트 합창단과 무대에 올라 바흐와 모차르트의 교회음악을 들려 것이다.
 
1965바흐 콜레기움 슈투트가르트창단한 이후 지금까지 오로지 바흐 음악에 헌신해 헬무트 릴링은 이제 그늘을 드리우는 거목으로서 역사주의의 거센 바람 속에서 전통의 독일합창음악을지켜내고있다. 릴링은바흐처럼음악가집안에서태어났고프로테스탄트신학을공부했고, 오르간을연주하며, 지휘를하고교육자로서바흐아카데미이끌고있다. 이렇게 그의 속에 바흐의 삶이 투영되어 있듯이 그의 음악에는 바흐의 전통이 스며있다.
 
20세기의 대표적인 바흐의 대가로 손꼽히는 릴링은 바흐의 칸타타 전곡을 최초로 녹음하고(1985), 바흐 교회음악 전곡 녹음(Hässler Classics)완수하는 (2000) 화려한 업적을 자랑하며, 그에 주어진 유네스코 음악상(1994), 테오도르 호이스상(1995), 그래미상(2000) 등은 릴링의 음악을 더욱 가치있게 빛낸다. 이처럼 바흐를 향한 그의 열정은 서울 모테트합창단과 국내외 최정상의 솔리스트들을 만나 풍성함을 더할 것이다. 순수합창음악의 정수를 선보이는 서울 모테트합창단과 릴링이 특별히 이번 연주를 위해 선택한 솔리스트 미렐라 하겐(Mirella Hagen)’, 그리고 국내 최고의 솔리스트들이 만들 이번 공연은 깊어가는 가을 밤, 릴링의 지휘 아래 바흐와 모차르트 음악의 정수를 느낄 있는 특별한 기회가 것이다.
 
 



 

프로그램

 

 
 
Johann Sebastian Bach
 
서곡 3BWV 1068
 
(Overture (Suite) No.3 BWV 1068)
 
 
 
Johann Sebastian Bach
 
칸타타 마음과 말과 행동과 생명으로
 
(Cantata "Herz und Mund und Tat und Leben" BWV 147)
 
 
 
Wolfgang Amadeus Mozart
 
환호하라 기뻐하라 KV 165
 
(“Exsultate, Jubilate“ KV 165)
 
 
 
Johann Sebastian Bach
 
마니피카트 BWV 243
 
(Magnificat BWV 243)


 
연주자 단체 소개

헬무트 릴링 Helmuth Rilling
 
 
 
합창계의 거장 헬무트 릴링(1933- )바흐의 대사(大使)불린다. 리히터와 더불어 바흐 해석의 양대 산맥으로 군림했고, 역사주의 연주까지 포함하여 현시대의 모든 바흐 종교음악 분야에 영향을 주고 있다. 1965<바흐 콜레기움 슈투트가르트><게힝어 칸토라이> 합창단의 기악 파트너로 세운 바흐의 작품을 집중적으로 다루기 시작했다. 1981<국제 바흐 아카데미>설립해 바흐의 작품 연주와 교육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고, 바흐의 칸타타 전곡(19701984)이어 작품(2000)녹음했다. 유네스코 음악상(1994), 테오도르 호이스상(1995), 그래미상(2000)받았고, 미국 오리건 바흐 페스티벌예술감독으로도 활동 중이다.
 

 

 
 
 
 
 
바흐 콜레기움 슈투트가르트 Bach-Collegium Stuttgart
 

바로크음악에 정통한 연주자들로 구성된 <바흐 콜레기움 슈투트가르트><게힝어 칸토라이>기악 파트너로서 1965릴링에 의해 창립되었다. 잘츠부르크 음악축제를 비롯해 라이프치히, 베를린, 런던의 바흐 페스티벌 세계적 음악제의 초청 연주자로 각광받고 있다. 바흐의 작품 녹음을 비롯해 릴링과 함께 활발한 녹음 활동을 하고 있으며, 볼프강 (W. Rihm)누가수난곡(DEUS PASSUS)초연으로 2001그래미상 후보에 오르기도 했다.

 



 
서울 모테트 합창단 Seoul Motet Choir

 

올해 창립 24년째를 맞이하는 서울모테트합창단은 1989지휘자 박치용과 열정적인 음악가들에 의해서 창단되었다. 순수합창의 진수를 선보이는 최고 수준의 합창단으로 프로합창단의 전문성을 실현하고, 합창 음악의 전통인 교회음악의 올바른 이상을 제시하고자 하는 뚜렷하고도 명확한 목표를 가지고 현재의 위치까지 이르렀다. 서울모테트합창단의 등장은 자생적 직업 연주단체가 없었던 열악한 우리의 합창계와 음악사회에 신선한 자극이 되었고 한국 합창 음악계와 음악계 전체에 든든한 초석의 역할을 하였다
서울 모테트 합창단은 르네상스 시대의 모테트와 마드리갈, 바흐의 칸타타, b단조 미사곡을 비롯하여 요한 수난곡, 마태 수난곡, 마가수난곡 바로크, 고전, 낭만시대의 합창 명곡들에서부터 난해하고도 실험적인 근현대음악과 한국가곡 한국창작합창음악 폭넓고 다양한 레퍼토리를 기품있게 소화해 내는 것으로 정평이 나있다. 또한 꾸준한 음반 녹음을 통하여 19개의 음반(구음반)발매하였으며 2002재녹음과 편집작업을 거쳐 현재 12(24)음반과 2011시편찬송 음반이 발매되어 있다. 이러한 끊임없는 활동은 평론가들로부터의 호평은 물론 내한 객원지휘를 했던 영국의 작곡가 지휘자인 루터, 독일의 지휘자 베르너 파프, 벨기에의 지휘자 요스 반덴 보레, 다니엘 바렌보임 그리고 정명훈 등 함께 연주했던 음악가들로부터 한국을 대표할만한 최고 수준의 합창단이라는 찬사를 들어오고 있다. 진정한 프로 정신 하나만으로 승부를 내고자 하는 서울모테트합창단은 어제보다 미래에 비전을 가지며, 오늘도 합창 음악의 순수함을 지켜내고 고유한 울림이 전달하고자하는 메시지를 세상에 나누고자 한다.

 
 
 
서울모테트합창단 상임 지휘자/단장 박치용


지휘자 박치용은 서울예고에서 작곡과 성악을 공부하고 서울대 음대 성악과를 졸업하였다. 서울대 재학 시절 동아콩쿠르에서 2입상했으며 졸업 조선일보 신인음악회 각종 무대에서 솔리스트로 활약하며 인정 받았으나 가장 순수하면서도 진정한 프로만이 가질 있는 수준 높은 합창 음악을 통해 한국의 음악 문화 발전에 기여하고 교회음악의 올바른 이상을 제시하고자 1989서울 모테트 합창단을 창단하였다. 탄탄한 성악적 기반과 더불어 합창음악에 대한 남다른 열정으로 서울대 재학시절 이미 서울대 음대 콘서트콰이어를 지휘하던 그는 서울 모테트합창단 지휘를 포함하여 서울예고 합창지휘를 거쳐 서울대 음대, 한국예술종합학교 음악원과 장신대에서 합창을 가르쳤으며 장신대 교회음악과 겸임교수와 성신여대 음대 교수를 역임하고 현재 한양대 음대 겸임교수로 재직 중이며 한국예술종합학교 출강하고 있다.

작성 '13/07/31 15:09
bo***수정 삭제 트랙백 보내기
링크 글 (Trackback) 받는 주소: 로그인 필요
0/1200byte
한 줄 덧글 달기
 
 0
 


뉴스란에 등록하신 공연정보는 공연에도 링크될 수 있습니다.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추천
14709nf*** '13/08/0413043 
14707ko*** '13/08/0313042 
14706wh*** '13/08/0213038 
14705ks*** '13/08/0213038 
14704ks*** '13/08/0213039 
14703ks*** '13/08/0213040 
14702se*** '13/08/0213039 
14701ki*** '13/08/0213038 
14699co*** '13/08/0113041 
14698je*** '13/08/0113044 
14697ju*** '13/08/0113041 
14696ju*** '13/08/0113043 
14695ju*** '13/08/0113038 
14694ju*** '13/08/0113040 
14693se*** '13/08/0113040 
14692li*** '13/08/0113039 
14691ro*** '13/08/01130371
14690do*** '13/08/0113040 
14689ch*** '13/08/0113046 
14688ch*** '13/08/0113042 
14687st*** '13/07/3113045 
14686je*** '13/07/3113528 
14685kj*** '13/07/3113041 
14684bo*** '13/07/3113044 
14683be*** '13/07/3113041 
새 글 쓰기

처음  이전  481  482  483  484  485  486  487  488  489  490  다음  마지막  
총 게시물: 26123 (489/1045)  뒤로  앞으로  목록보기
Copyright © 1999-2020 고클래식 All rights reserved.
For more information, please contact us by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