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리스 베레조프스키와 라흐마니노프 협주곡의 밤
http://to.goclassic.co.kr/news/3051

보리스 베레조프스키와  라흐마니노프 협주곡의 밤

 

일   시 :  2006. 3. 12(일) 오후 4시  
장   소 : 예술의전당 콘서트홀
입장권 : R석 10만원 / S석 8만원 / A석 6만원 / B석 4만원
예매처 : 마스트미디어 (02) 541-6234 www.mastmedia.co.kr
               Ticket link 1588-7890 www.ticketlink.co.kr
                Interpark 1544-1555 www.ticketpark.com
Tue, March 14, 2006 at 4 p.m. at Seoul Arts Center Concer Hall


 

'건반 위의 사자', 그가 포효할 라흐마니노프의 밤
Boris Berezovsky with Rachmaninov Piano Concer
보리스 베레조프스키 : 라흐마니노프 협주곡의 밤

 

지휘 : 드미트리 야블론스키 Dmitry Yablonsky
수원시립교향악단


'건반 위의 사자'로 불리는 보리스 베레조프스키.
한 번의 콘서트에서 베토벤 피아노 협주곡 전곡을 연주했던

그가 이번엔 라흐마니노프를 들고 우리나라를 찾는다.
매력적인 피아노 협주곡 2번과 3번, 파가니니 랩소디를

하룻밤에 연주할 '괴력'의 무대!



PROGRAM
Sergey Rachmaninov (1873~1943)


Rhapsody on a Theme of Paganini
파가니니 주제에 의한 랩소디


Piano Concerto No.2 in c minor
피아노 협주곡 제2번 c단조


Piano Concerto No.3 in d minor
피아노 협주곡 제3번 d단조



Biography


보리스 베레조프스키 Boris Berezovsky, Piano

보리스 베레조프스키는 강력한 비르투오조 피아니스트로서 뿐만 아니라 독특한 통찰력과 섬세함을 지닌 음악가로서의 뛰어난 명성을 가지고 있다. 1969년 모스크바에서 태어난 그는 모스크바 음악원에서 엘리소 비르살라즈(Eliso Birsaladze)를 사사했고, 알렉산더 사츠(Alexander Satz)로부터 개인 교습을 받았다.
1988년 영국 위그모어 홀에서의 데뷔로 격찬을 받았으며, 런던 데뷔 후 <더 타임즈>(The Times)는 그를 ‘빛나는 거장의 연주, 괄목할 만한 파워를 지닌 미래가 보장된 아티스트’라고 격찬했다. 2년 후인 1990년에 모스크바에서 개최된 차이코프스키 국제 콩쿠르에서 베레조프스키가 우승함으로써 이 가능성은 확인되었고, 넘치는 파워와 눈부신 테크닉으로 그는 음악계의 시선을 한 몸에 받았다.

리사이틀 연주자로서, 그리고 챔버의 일원으로서 그는 베를린 필하모닉 피아노 시리즈, 콘서트헤보우 국제 피아노 시리즈 등을 통해 공연을 했으며, 정기적으로 유럽 전역의 음악 페스티벌에 초청되어 연주를 하고, 전세계의 도시를 순회하고 있다.
베레조프스키는 레너드 슬래트킨이 지휘하는 필하모니아 오케스트라, 쿠르트 마주어 지휘의 뉴욕 필하모닉, 볼프강 자발리쉬가 지휘하는 필라델피아 오케스트라, 레이프 세게르스탐(Leif Segerstam)의 덴마크 국립 라디오 심포니, 드미트리 키타옌코의 프랑크푸르트 라디오 심포니를 비롯해, BBC 심포니, 함부르크 북독일 방송교향악단, 신일본 교향악단, 버밍엄 시티 심포니와 달라스 심포니 등 세계 유수의 오케스트라와 협연했다. 최근에는 암스테르담 콘서트헤보우 오케스트라, 로테르담 필하모닉, 슈트라스부르크 필하모닉, 싱가폴 심포니, KBS 교향악단, 미네소타 오케스트라, 파보 예르비(Paavo Jarvi)가 지휘하는 로스앤젤레스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와의 협연 무대에 섰다.  

독주자로서의 활발한 연주 못지 않게 그는 실내악 활동에도 많은 애정을 기울이고 있는데, 특히 바이올리니스트 바딤 레핀과 자주 호흡을 맞춰 연주하고 있다. 또한 얼마 전(2004년 4월 30일) 타계한 첼리스트 보리스 페르가멘쉬코프를 비롯해 드미트리 시트코베츠키(Dmitry Sitkovetsky), 줄리안 라츨린(Julian Rachlin), 마이클 콜린스(Michael Collins), 랄프 커쉬바움(Ralph Kirshbaum) 등이 베레조프스키가 즐겨 함께하는 실내악 파트너들이다.  

보리스 베레조프스키는 텔덱 클래식 레이블을 통해 쇼팽, 슈만, 라흐마니노프, 무소르그스키, 발라키레프, 메드터너, 라벨의 작품 등을 녹음했으며, 리스트의 ‘초절 기교 연습곡’ 전곡과 라흐마니노프, 차이코프스키, 리스트의 피아노 협주곡 등을 녹음했다. 그의 라흐마니

노프 소나타 앨범은 독일 음반 비평가 상을 수상했으며, 라벨 음반은 <르 몽드 드 라 뮈지크>(Le Monde de la Musique)를 비롯해 , <인디펜던트 온 선데이>(the Independent on Sunday)에 의해 추천음반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최근 그는 토마스 다우스가르트(Thomas Dausgaard)가 지휘하는 스웨덴 챔버 오케스트라와 베토벤 피아노 협주곡 전곡을 공연, 이를 음반으로 발매했다.
지난 시즌, 베레조프스키는 런던 엘리자베스 홀에서 열린 ‘해로즈 국제 피아노 시리즈(the Harrods International Piano Series)’, 콜로라도에서 개최된 ‘베일 밸리 뮤직 페스티벌(the Vail Vally Music Festival)’, 와이오밍의 ‘그랜드 테톤 뮤직 페스티벌(the Grand Teton Music Festival)’에서 공연을 마쳤다.



지휘 - 드미트리 야블론스키 Dmitriy Yablonsky

모스크바 태생의 첼리스트이자 지휘자인 드미트리 야블론스키는 피아니스트인 어머니와 모스크바 라디오 & TV 오케스트라의 오보이스트였던 아버지 사이에서 태어났다.  6세때부터 음악 영재 중앙 학교에서 교육받기 시작하였고 9세에 하이든의 첼로 콘체르토를 오케스트라 협연하는 재능을 보이며 음악 인생을 시작하였다.

그는 1977년 줄리아드 음악 학교에 입학하였고 1979년에는 필라델피아의 커티스 음악학교를, 1981년에는 예일 대학교 졸업하면서 성장하여갔다. 이삭 부라프스키 Isaak Buravsky, 스테판 칼리아노프Stefan Kalianov, 알도 파리소, 자라 넬소바Zara Nelsova 등의 거장 첼리스트들이 그의 재능을 인정하며 사사하였다. 첼리스트로 그는 카네기 홀, 링컨 센터를 비롯 밀라노의 라 스칼라 극장, 성피터스버그 홀 등 세계 유수의 공연 무대에 올랐다. 첼리스트로 활동할 당시 히로유키 이와키, 드미트리 기타옌코, 블라디미르 페도세프, 펜데레스키Kzistof Penderecki등 여러 지휘자와 협연하였고 니노 로타의 샨도스를 위한 첼로 협주곡을 초연하기도 하였다. 뿐만 아니라 활발한 챔버 활동을 펼쳐 말보로, 뉴포트 등의 페스티벌 참가하였다.

첼리스트이면서도 항상 지휘에 관심을 가졌던 그에게 1990년 하나의 기회가 찾아오게 된다. 산타 세실리아 오케스트라 멤버인 이고르 스트라빈스키가 8중주단의 지휘를 제안한 것이다.  예일 대학교에서 오토 베르너 뮐러Otto-Werner Muller, 유리 시모노프 등과 함께 지휘를 배웠던 그에게 더없이 좋은 기회였고 지휘자로서 음악적 영역을 넓히게 된다.
그는 벨기에 국립 오케스트라, 칸타니아 오페라 오케스트라, 러시아 주 오케스트라 등 다수의 오케스트라를 지휘하였고 볼로냐 챔버 오케스트라, 성피터스버그 심포니, 타이완 국립 오케스트라, 이스라엘 챔버 오케스트라 등 챔버 오케스트라를 지휘하였다. 1999년에는 모스크바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수석 객원 지휘자가 되었다.

최근 야블론스키는 낙소스 레이블로 새 음반 차이코프스키의 백조의 호수 발매하였다. 이 음반에서 그는 지휘와 첼로 연주를 같이 하면서 새로운 이력을 만들었다. 그라모폰은 그에게 ‘속도와 박자감각에 있어서 결점을 찾을 수 없는 완벽함을 선보이는 뛰어난 지휘자’로 평하였다. 그는 Balair 레이블에서는 알도 핀치Aldo Finzi의 초연 음반을 발매하는 등 새로운 시도를 감행하는 뛰어난 음악가로 평가되고 있다.

작성 '06/01/04 10:56
ma***수정 삭제 트랙백 보내기
링크 글 (Trackback) 받는 주소: 로그인 필요
ls***:

보리스 베레조프스키에 대해서는 잘 모르지만
라흐마니노프의 피아노협주곡 2,3번을 들을 수 있고
거기다가 파가니니주제에 의한 랩소디까지
프로그램이 너무 마음에 들어서 예매해버렸습니다.
공연이 기대되네요...

06/01/05 12:12
덧글에 댓글 달기    
co***:

최근의... 쇼팽-고도프스키 에튀드 커플링반은...죽음이죠^^

06/01/11 00:53
덧글에 댓글 달기    
0/1200byte
한 줄 덧글 달기
 
 1
 


뉴스란에 등록하신 공연정보는 공연에도 링크될 수 있습니다.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추천
2167  '06/01/10130388
2166fl*** '06/01/10130413
2165fa*** '06/01/0913038 
2164sp*** '06/01/0713039 
2162ag*** '06/01/0613050 
2161ck*** '06/01/06130381
2160ur*** '06/01/0613039 
2158mo*** '06/01/05130381
2157kj*** '06/01/0413039 
215619*** '06/01/0413040 
2155ma*** '06/01/04130391
2154ma*** '06/01/0413039 
2152ob*** '06/01/03130402
2151se*** '06/01/0313037 
2150ma*** '06/01/03130391
2148fu*** '05/12/26130423
2147ph*** '05/12/24130421
2146jo*** '05/12/2313038 
2145cc*** '05/12/2313038 
2144ch*** '05/12/2213037 
2143ye*** '05/12/2213038 
2142kj*** '05/12/2213039 
2141se*** '05/12/21130374
2140kj*** '05/12/2013040 
2139ss*** '05/12/2013038 
새 글 쓰기

처음  이전  941  942  943  944  945  946  947  948  949  950  다음  마지막  
총 게시물: 26123 (946/1045)  뒤로  앞으로  목록보기
Copyright © 1999-2020 고클래식 All rights reserved.
For more information, please contact us by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