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립교향악단 제263회 정기연주회 - 스트라빈스키 <불새> 를 초연 때의 감동 그대로 - 지휘 최희준
http://to.goclassic.co.kr/news/26962

 

 

수원시립교향악단, 스트라빈스키 <불새> 를 초연 때의 감동 그대로

 

 

수원시립교향악단 제263회 정기연주회, <불새>1910년 오리지널 버전으로 연주

세계에서 활약하고 있는 첼리스트 임희영과 함께 하는 드보르작 첼로 협주곡

 

 

수원시립교향악단(이하 수원시향)은 제263회 정기연주회를 예술감독 최희준과 첼리스트 임희영과 함께 오는 516() 저녁 730, 수원SK아트리움 대공연장에서 개최한다.

 

20세기 작곡가 스트라빈스키(1882-1971)는 러시아 출신의 작곡가로 1910년에 발표한 발레곡 <불새>로 대중적인 성공을 가져와 이름을 알리기 시작하였고, 이후 발표 된 발레곡 <페트루슈카>, <봄의 제전> 등으로 연이은 화제를 일으켜 음악계 이단아로 이름을 알렸다. 특히 <불새>는 초연 이후 끝없는 인기로 스트라빈스키를 일약 스타 작곡가로 만들어 주었는데, 다양한 악기 사용과 효과적인 기악 연주법 사용, 대담한 화성과 아름다운 리듬 등으로 음악적으로도 그 가치를 인정받았다. 이번 공연에서 예술감독 최희준은 특별히 1910년 파리 초연 때와 같은 4관 대편성으로 오리지널 버전 전곡을 연주한다.

 

이에 앞선 첫 무대에서는 세계적으로 연주 실력을 인정받고 있는 첼리스트 임희영의 드보르작 첼로 협주곡이 연주된다. 첼리스트 임희영은 2001년 금호영재콘서트로 데뷔한 뒤, 프랑스 파리국립음악원, 독일 바이마르 국립음대에서 최고 성적으로 최고연주자과정을 마치고 아시아 여성 연주자 최초로 로테르담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첼로 수석이 되어 음악계에서 큰 주목을 받았다. 현재는 피아니스트 랑랑(37)과 유자왕(32)등을 배출한 중국의 명문 음악학교, 베이징 중앙음악원에서 정교수로 활약하고 있다.

 

이번 정기연주회에서도 공연 이틀 전, 수원SK아트리움 소공연장에서 진행되는 클래식 아카데미를 만날 수 있다. 514() 오후 730, 263회 정기연주회 프로그램에 대한 클래식 음악평론가 송현민의 깊이 있고 전문적인 해설이 전석 무료로 진행된다. , 좌석이 한정되어 있으니 사전에 필히 예약해야 한다.

 

수원시향의 제263회 정기연주회 <불새>R20,000, S10,000, A5,000원으로 7세 이상 관람 가능하며 예매는 수원시립예술단 홈페이지(www.artsuwon.or.kr)와 전화(031-250-5362~5)를 통해 할 수 있다.

작성 '19/05/07 9:34
sj***수정 삭제 트랙백 보내기
링크 글 (Trackback) 받는 주소: 로그인 필요
0/1200byte
한 줄 덧글 달기
 
 0
 


뉴스란에 등록하신 공연정보는 공연에도 링크될 수 있습니다.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추천
26744tb*** '19/05/09313 
26743tb*** '19/05/08395 
26742cl*** '19/05/08786 
26741cl*** '19/05/08528 
26740cl*** '19/05/08407 
26739cl*** '19/05/08441 
26738mj*** '19/05/08540 
26737mj*** '19/05/08341 
26736ea*** '19/05/08347 
26735ye*** '19/05/08394 
26734ye*** '19/05/08427 
26733sm*** '19/05/08398 
26732yo*** '19/05/08338 
26731jh*** '19/05/07422 
26730jh*** '19/05/07568 
26729jh*** '19/05/07398 
26728ma*** '19/05/07299 
26727mn*** '19/05/07476 
26726cl*** '19/05/07491 
26725cl*** '19/05/07456 
26724cl*** '19/05/07483 
26722ji*** '19/05/07429 
26721mi*** '19/05/07634 
26720sj*** '19/05/07396 
26719au*** '19/05/06346 
새 글 쓰기

처음  이전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다음  마지막  
총 게시물: 25091 (23/1004)  뒤로  앞으로  목록보기
Copyright © 1999-2019 고클래식 All rights reserved.
For more information, please contact us by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