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의 작품을 가진 이 영광
http://to.goclassic.co.kr/news/477
사실 귄터반트에 대해서는 잘 알지 못했는데 이 곳 웹진에서 슈베르트의
미완성교향곡 추천 앨범을 보고 알게 됬습니다.
그리고 즉시 구입 저는 지금 제 책장에 꽃혀있는 그 앨범을 보고 남다른 감회에 젖어있습니다.
그는 갔지만 머나먼 땅 이름모를 청년에게 자신의 작품하나를 남겨주고 갔군요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작성 '02/02/16 23:11
nl***수정 삭제 트랙백 보내기
링크 글 (Trackback) 받는 주소: 로그인 필요
0/1200byte
한 줄 덧글 달기
 
 0
 

같은 번호의 글
311an***  귄터 반트 서거 소식 '02/02/1513117 
 al***     귄터 반트 서거 소식 '02/02/1513106 
 gn***       귄터 반트 서거 소식 '02/02/1513104 
 dj***     귄터 반트 서거 소식 '02/02/1513115 
 ta***     귄터 반트 서거 소식 '02/02/1513113 
 re***     귄터 반트 서거 소식 '02/02/1513115 
 ul***     지금쯤 분명히 천국의 문턱에 계실 겁니다 '02/02/1513104 
 ky***       지금쯤 분명히 천국의 문턱에 계실 겁니다 '02/02/1513112 
 go***     귄터 반트 서거 소식 '02/02/1613108 
 nl***     그의 작품을 가진 이 영광 '02/02/1613111 

뉴스란에 등록하신 공연정보는 공연에도 링크될 수 있습니다.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추천
314le*** '02/02/1513069 
313wr*** '02/02/1513106 
 st*** '02/02/1713090 
312al*** '02/02/1513080 
311an*** '02/02/1513117 
 al*** '02/02/1513106 
 gn*** '02/02/1513104 
 dj*** '02/02/1513115 
 ta*** '02/02/1513113 
 re*** '02/02/1513115 
 ul*** '02/02/1513104 
 ky*** '02/02/1513112 
 go*** '02/02/1613108 
 nl*** '02/02/1613111 
310st*** '02/02/1113071 
309ji*** '02/02/0913069 
308pa*** '02/02/0813091 
307ul*** '02/02/0813112 
 sc*** '02/02/0813102 
 al*** '02/02/0813111 
 li*** '02/02/0913102 
 ge*** '02/02/0913100 
306jh*** '02/02/0713070 
304li***
 --
'02/02/0613085 
 ma*** '02/02/0613101 
새 글 쓰기

처음  이전  1031  1032  1033  1034  1035  1036  1037  1038  1039  1040  다음  마지막  
총 게시물: 26169 (1033/1047)  뒤로  앞으로  목록보기
Copyright © 1999-2020 고클래식 All rights reserved.
For more information, please contact us by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