첼리스트 로스트로포비치 망명 생활 청산 러시아행
http://to.goclassic.co.kr/news/513
첼리스트 로스트로포비치 망명 생활 청산 러시아행
"죽음을 준비하러 고향으로 갑니다"

"정든 친구들 곁에 묻히고 싶어 고국 러시아로 돌아갑니다. 그동안 앞만 보고 달려왔는데 이제 죽음을 준비해야 할 나이가 된 것 같아요."
.
세계적인 첼리스트 겸 지휘자 므스티슬라프 로스트로포비치(75)가 28년간의 망명생활을 청산하고 고국 러시아로 돌아간다.
.
그는 75회 생일(3월 27일)을 앞두고 파이낸셜 타임스와 한 인터뷰에서 "올해 중 파리.런던.워싱턴 등 6개 도시에 흩어져 있는 살림살이를 정리해 상트페테르부르크에 정착하겠다"고 밝혔다.
.
또 "그동안 사들인 제정 러시아 시대의 회화와 가구를 모아 ''로스트로포비치 박물관''을 만들고 싶다"고 말했다. 이들 작품은 그가 망명 생활을 하면서 ''고향''을 곁에 두고 싶어 수집해온 것들이다.
.
"모스크바는 작곡가 쇼스타코비치.프로코피예프, 바이올리니스트 다비드 오이스트라흐, 피아니스트 스비아토슬라프 리히터.에밀 길렐스 등 정든 친구들이 잠들어 있는 곳이죠. 저세상에서나마 친구들과 만나 보드카 한잔을 나누고 싶어요."
.
지금까지 1백20여곡의 첼로 협주곡.독주곡을 위촉받아 초연해온 그는 내년 빈필하모닉과 초연할 펜데레츠키의 ''첼로 협주곡''을 마지막으로 초연 작업을 마무리할 계획이다.
.
브리튼.프로코피예프.쇼스타코비치의 해석에 관해서는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그는 2005년 빈필하모닉의 ''전쟁 레퀴엠''(브리튼 작곡) 연주를 지휘할 계획이다. 소련 정부가 금지곡으로 낙인찍은 이 작품은 1996년 로스트로포비치의 지휘로 60년 만에 러시아에서 연주됐다.
.
알렉산드르 솔제니친.보리스 옐친의 절친한 친구이기도 한 그는 자신의 아파트를 솔제니친의 ''수용소군도'' 집필 장소로 제공했고, 이로 인해 소련 정부의 탄압을 받아 74년 미국으로 망명했다. 이듬해 소련 시민권을 박탈당했으며 망명 21년 만인 95년에야 고국 땅을 밟을 수 있었다.
.
아제르바이잔 바쿠에서 태어난 그는 55년 당시 볼쇼이 오페라 프리마돈나였던 소프라노 갈리나 비슈네프스카야와 처음 만나 나흘 만에 결혼식을 올렸다.
.
이장직 음악전문기자
작성 '02/02/27 10:08
mu***수정 삭제 트랙백 보내기
링크 글 (Trackback) 받는 주소: 로그인 필요
0/1200byte
한 줄 덧글 달기
 
 0
 


뉴스란에 등록하신 공연정보는 공연에도 링크될 수 있습니다.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추천
345jo*** '02/03/1213085 
344hw*** '02/03/1213085 
343pu*** '02/03/0813085 
 na*** '02/03/0813086 
342re*** '02/03/0713085 
341du*** '02/03/0513085 
340ye*** '02/03/0513085 
339mi*** '02/03/0413085 
 na*** '02/03/2513085 
338ro*** '02/03/0413085 
 li*** '02/03/0413085 
 ka*** '02/03/0413085 
 ne*** '02/03/1213086 
 lo*** '02/03/1513085 
336ji*** '02/03/0113085 
335re*** '02/02/2813085 
333an*** '02/02/2713085 
 ma*** '02/02/2813085 
331mu*** '02/02/2713086 
330gn*** '02/02/2713085 
 kc*** '02/02/2613085 
 pl*** '02/02/2613085 
 li*** '02/02/2813085 
 pl*** '02/02/2813085 
328li*** '02/02/2613085 
새 글 쓰기

처음  이전  1031  1032  1033  1034  1035  1036  1037  1038  1039  1040  다음  마지막  
총 게시물: 26169 (1031/1047)  뒤로  앞으로  목록보기
Copyright © 1999-2020 고클래식 All rights reserved.
For more information, please contact us by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