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조소프라노 정소영 귀국독창회 /11월 16일(일) 오후 7시30분 / 영산아트홀
http://to.goclassic.co.kr/news/6275


메조소프라노 정소영 귀국독창회

Mezzo Soprano Soyoung Jung Recital


Piano ❙ 이세호


1. 일시장소 : 2008년 11월 16일(일) 오후 7시30분 / 영산아트홀

2. 프로그램 : 헨델 / 나의 운명에 울리라 (오페라 리날도 中), 포레 / 해후 (연가곡 어떤 날의 시 中)

                  생상스 / 사랑의 힘 (오페라 삼손과 데릴라 中), 도니젯티 / 오, 나의 페르난도 (오페라 라 파보리타 中)

3. 티켓가격 : 전석 2만원

4. 공연문의 : 영음예술기획 (02)581-5404  

 

 

 


 

오는 2008년 11월 16일(일) 오후 7시30분 영산아트홀에서 ‘메조소프라노 정소영 귀국독창회’가 개최된다. 피아니스트 이세호와 함께하는 이번 독창회에는 다양한 작곡가들의 여러 작품들을 통해 본인의 매력을 한껏 발휘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코자 한다.


따뜻하고 풍부한 성량

명쾌한 고음처리와 표현력을 지닌 메조소프라노 정소영


풍부한 성량으로 따뜻한 음악을 전하는 메조소프라노 정소영은 이화여자대학교 음악대학 성악과를 졸업 한 후 국립오페라단 아카데미 과정을 졸업하였고, 이후 영국 왕립음악원에서 성악 과정(RAM in London for Vocal Performance in Postgraduate Diploma)과 영국 왕립음악원 오페라 과정(RSAMD for Master of Music in Opera) 을 졸업하였다.

 일찍이 Isabel Joy Prize(RAM), Edna Bralesford Winner(RAM)를 수상하였으며 최근에는 Ye Cronies Opera Prize(RSAMD)를 수상하는 등 뛰어난 음악성을 인정 받았다.

 다양한 무대를 통하여 연주활동을 펼친바 있는 그녀는 헨델, 포레, 생상스 등 다양한 레퍼토리를 아우르는 이번 독창회를 통하여 그동안 쌓아온 음악적 기량을 유감없이 발휘하고 보다 발전하는 연주자의 가능성을 제시하는 의미 있는 무대를 선사할 것이다.


■ Program


G.F. Händel       E gelosia 그것은 질투

(1685-1759)            - from the Opera 'Alcina'

                     Piangero la sorte mia 나의 운명에 울리라

                        - from the Opera ‘Rinaldo’


 

G. Fauré          La Poéme d’un jour, Op.21 연가곡 어떤 날의 시

(1845-1924)            Ⅰ. Rencontre 해후

                        Ⅱ. Toujours 영원히

                        Ⅲ. Adieu 안녕히


 

C. Saint-Saëns    Amour, Viens aider 사랑의 힘

(1835-1921)            - from the Opera ‘Samson et Dalila’ 



 Intermission



G. Mahler         'Des Knaben Wunderhorn’ 어린이의 이상한 뿔피리 중

(1860-1911)             Rheinlegendchen 라인강의 전설

                         Das irdische Leben 지상에서의 삶

                         Lob des hohen Verstands 높은 지성의 찬미


E. Elgar           Sea Pictures Op.37 연가곡 바다의 그림

(1857-1934)             Where Corals Lie 산호가 쉬는 곳

                        In Haven 하늘에서

                        Sea Slumber-Song 바다의 자장가


 

G. Donizetti       O mio Fernando 오 나의 페르난도

(1797-1848)            - from the Opera ‘La Favorita’ 



 

* Mezzo Soprano 정소영

풍부한 성량으로 따뜻한 음악을 전하는 메조소프라노 정소영은 이화여자대학교 음악대학 성악과를 졸업 한 후 국립오페라단 아카데미 과정을 졸업하였고, 이후 영국 왕립음악원에서 성악 과정(RAM in London for Vocal Performance in Postgraduate Diploma)과 영국 왕립음악원 오페라 과정(RSAMD for Master of Music in Opera) 을 졸업하였다.


유학 중에는 Isabel Joy Prize, Edna Bralesford Winner를 수상하였으며 최근에는 Ye Cronies Opera Prize를 수상하는 등 뛰어난 음악성을 인정받은 그녀는 국내,외에서 오페라 ‘휘가로의결혼’, ‘잔니 스키키’, 오페레타 ‘박쥐'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하여  “연기와 노래의 조화가 매우 자연스럽고 캐릭터 분석이 뛰어나다” 는 호평을 받으며 주목받았다.


그 외 독창회를 비롯하여 오페라 갈라 콘서트, 드라마 콘서트, Classic Musical Concert 등 풍부한 레퍼토리를 바탕으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메조소프라노 정소영은 차세대 연주자로 주목받으며 다양한 무대를 통해 관객들과의 만남을 지속해오고 있다.


국내에서는 김상곤 교수를, 국외에서는 Penelope Mackay, Christopher Underwood를 사사하였으며 현재 전문연주자로 활동하고 있는 그녀는 이번 독창회를 통하여 그동안 쌓아온 음악적 기량을 유감없이 발휘하고 보다 발전하는 연주자의 가능성을 제시하는 의미 있는 무대를 선사할 것이다.


* Piano 이세호

- 추계예술대학교 피아노과 수석 졸업(전학년 장학생)

- 한국예술종합학교 음악원 예술 전문사(오페라 코치)

- 영국 스코틀랜드 왕립 음악원 피아노 반주 석사 수석 졸업(MMUS)

 (Royal Scottish Academy Music And Drama) (전액장학생 및 Fellowship)

- 찰스황태자를 위한 왕실 초청콘서트, 스코틀랜드 이태리문화원 초청연주 등

  수차례 독주회와 반주 등 다수의 연주회

- Rsamd Recital, Audition, Competition, Master Class 등

  Fellow Accompanist로서 다수의 연주활동

 
작성 '08/11/03 11:22
bo***수정 삭제 트랙백 보내기
링크 글 (Trackback) 받는 주소: 로그인 필요
0/1200byte
한 줄 덧글 달기
 
 0
 


뉴스란에 등록하신 공연정보는 공연에도 링크될 수 있습니다.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추천
5403an*** '08/11/0513041 
5402sk*** '08/11/0513049 
5401sk*** '08/11/0513048 
5400sk*** '08/11/0513044 
5399sk*** '08/11/0513050 
5398sk*** '08/11/0513046 
5397sk*** '08/11/0513044 
5395mi*** '08/11/0513043 
5394mo*** '08/11/0513041 
5393fa*** '08/11/0513042 
5392to*** '08/11/0513040 
5391ju*** '08/11/0513042 
5390kc*** '08/11/0413043 
5389gm*** '08/11/0413041 
5388ps*** '08/11/0413044 
5387cy*** '08/11/0413045 
5386yu*** '08/11/0413045 
5385st*** '08/11/0413045 
5384ip*** '08/11/0313041 
5383vi*** '08/11/0313045 
5382wa*** '08/11/03130432
5380bo*** '08/11/03130451
5379bo*** '08/11/0313050 
5378wa*** '08/11/0113046 
5377bo*** '08/11/0113042 
새 글 쓰기

처음  이전  831  832  833  834  835  836  837  838  839  840  다음  마지막  
총 게시물: 26124 (833/1045)  뒤로  앞으로  목록보기
Copyright © 1999-2020 고클래식 All rights reserved.
For more information, please contact us by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