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정리) 연대별 베토벤교향곡 전집 리스트(2)
http://to.goclassic.co.kr/symphony/18467
  

                               * 1960년대  베토벤교향곡 전집 리스트


1.   1960         오토 클렘페러 (2)        필하모니아          MUSIC&ARTS/ALTUS

             Complete Symphonies - Beethoven & Brahms, etc 1장가격(브람스교향곡전곡 포함)

     1960년 5월~6월 빈예술주간 축제실황으로 5, 6, 9번이 수연이다. 

     처음엔 뮤직엔아츠판으로 출반후 여러 레이블로 재발매한 음반이 나왔다.

     클렘페러는 필하모니아악단 , 베를린필, RIAS심포니, 바이에른방송교향악단,

     빈심포니, 필라델피아등과도 베토벤교향곡을 남겼다.

2.   1960         요제프 크립스         런던심포니            EVERST/VANGUARD  
          

              

     오스트리아출신 바이올니스트이자 지휘자로 1951년~1954년까지 런던교향악단의

     수석지휘자로 활동하면서 런던 베토벤페스티발을 창시하기도했다.

     그가 남긴 이전집은 표현력과 구축성이 약한 개성의 부족함이 있으나 전형적인

     빈스타일로 부드럽고 우아하며 안정감이 있다. 짝수번호에 호감이간다.

3.   1961~1962 조르주 조르제스큐(1)  부가레스트에네스코필하모닠  ELECTRECORD

4.   1960s             "                     (2)  부카레스트 국립필하모니아 LINGEN KOLM(LP)

        LP


     루마니아 국영음반사 ELECTRECORD LP판으로 출반된 이전집은 고가로 구입이

     용이치않고 희귀했으나 이미나온 DANTE 레이블과 최근 오리지널 마스터 테입에서

     리마스터링해 좋은음질로나온 이 레이블로 감상할수있으며,  9번 합창에선

     루마니어로 환희의송가 를 부른다. 또다른 60년대에 LP 전집으로 나온 부카레스트

     국립필하모니아와의 셋트가 있는데 연주는 비슷한 칼러를 갖고있다.

     조르제스큐는 루마니아 수리아 태생으로 1922~1940년 부카레스트국립오페라음악감독

     및 상임지휘자,  1950~1953년 부카레스트 콘서바토리에서 교수로 활동했으며

     동서 유럽,구소련까지 활동하며 기반을 다졌다. 리하르트 스트라우스, 아르투르 니키쉬

     를 멘토로 삼은 그의 연주는 연주의 속도감이 있으며 악단 콘트롤에 균형감, 충만함이

     넘치며 들으면 편안감을 준다. 대체로 짝수 교향곡이 좋으며 특히 6번이 준수하다.

     활동에 비해 녹음반이 적어 희소성과 역사성으로 기념비적 음반이다.

5.   1961       르네 라이보비츠       로얄필          CHESKY/SCRIBENDUM

       

     최근 이연주를 모방송에서 틀어 뒤늦게 빅히트를친 원조정격연주스타일의 이연주는

     600군데가 넘는 전통적인 가필을 제거하고 원래 스코어링을 복원하여 템포상의

     정격성으로 빠른 템포와 쾌적한 흐름, 산뜻한 아티큘레이션이 특징으로 신선미가

     넘친다. 전반적으로 우수한편이며 짝수교향곡에 손을 들어주고싶다.

6.   1961~.1962       헤르베르트 폰 카라얀 (2)       베를린필           DG

       전임 푸르트벵글러에서 벗어나 한층 밝고 유려해진 앙상블로 연주한 이 전 
    
     집은  
6번을 제외하고 고풍스러운 현악합주에 뛰어난 앙상블로 금자탑을 쌓았다.

     특히 9번은 작품이가진 도도함과 웅장함, 장대한 스케일감은 모두를 충족시키는

     실로 감동적인 연주이다. 카라얀의 많은 전집가운데 으뜸으로 치는 전집 연주다.

7.    1961~1965         유진 오만디        필라델피아오케스트라      SONY

        LP
      이악단의 4대 상임지휘자로 44년간 재임하며  스트링파트를 더욱 세련되고
      우아하게
  다듬어 ‘필라델피아사운드’를 만들어 산뜻하고 경쾌한 조화를 이루며
     따뜻함과
   화사함을 동시에 느끼게하는 베토벤교향곡 전집이다.

8.   1962~ 1969      에리히 라인스도르프       보스톤심포니          RCA

         LP

     오스트리아 출신으로 카라얀과 불과 4살차이밖에 안나지만 동시대에 ‘찬밥신세’를

     면치못했던 그는 고집스레 자신만의 지휘영역을 고수하여 단원들과의 불화성은

     실로 크다. 1962년부터 7년간 재임했던시절 보스톤심포니와 이전집을 녹음했다.

     내면의 깊이는 부족하나 꼼꼼한 성격에 허술함이 없고 견실한 방식에 기초를

     내세운다. 최근 염가로 24BIT로 향상된 전집구입이 용이해졌다.

9.   1961~ 1965  윌리암 스타인버그(2)  피츠버그심포니  COMMAND CLASSICS(LP)

     LPCD

     50년대 EMI전집에 이어 만년에 다시 녹음한 2번째 전집으로 고클회원이 음원을

     제공하여 반응이 좋았던 전집이다. 2011년 프랑스에서 CD로(XXI PRODUCTION)로

     출시되었고 조만간 염가로 출시되지않을까? 생각되는 음반이다.

10.  1965     헤르만 쉐르헨(2)  이탈리아 스위스라디오오케스트라   PLATZ/ARIOSO

         

     1965년 1월~4월까지 루가노 페스티발 공연을 라이브로 녹음한 전집으로

     5, 6, 9번이 수연이다.

11.  1965~ 1968         파울 클레츠키         체코필             SUPRAPHON

       

     폴란드 출신인 이지휘자는 구성력이 풍부하여 낭만파 음악에 좋은해석력을 발휘하나

     개성이 약간 부족해 평범, 평이하게 들리는점이 아쉬운 전집이다.

     3, 6, 7, 9번이 좋게 들린다.

12.  1960s           오트마 쥬이트너(1)       드레스덴국립관현악단       LP  ?

     1960년~1963년 4년간 드레스덴 국립오페라극장과 드레스덴 국립관현악단

     상임지휘자시절 LP로만 출반되었던 전곡녹음으로 일본에서 한정판으로

     잠깐 나왔다 품절된 CD전집이라고만 들었던 아직 구입치 못한 음반.

13.  1965~ 1969         한스 슈미트 이세르슈테트      빈필          DECCA

          Produkt-Information MP3

     일본에서 인기가 좋은 이지휘자는 평소 “가급적 연주에서 주관적인것은 배제하고

     작품 그자체에 의해서 음악을 말하게한다“고 강조하듯  빈필과의 만남에서

     작위가 없는 강건하며 우아한 음색으로 따뜻하고 포근한 음악으로 만들어가는

     명연주이다.  1, 5, 6, 8번이 우수작이다.

14.  1967~ 1969        오이겐 요훔(2)    암스테르담콘세르트헤보우   PHILIPS

       

     2번째 전집으로 과잉된 연출을 배격한채 온건한 사고와 논리적 합리성을 우선순위로

     내세운 ‘외유내강’의 베토벤전집으로 1, 2, 4번이 빼어나다.

15.  1969~ 1976       야노스 페렌치크     헝가리국립교향악단    HUNGAROTON

        

     무려 32년간 동 악단의 상임지휘자(1952~1984)로 활동했던 그의 전집은

     대체적으로 견실하나 평범한 연주를 들려주며 3번은 우수작으로 손꼽는다.

16.  1969~ 1991       클라우스 텐슈테트   보스톤,빈필,뉴욕필외    MEMORIES

     

     라이브공연에서 강한 응집력과 개성을 발휘하는 이지휘자의 풍부한 표현과

     열정, 긴장감이 넘치는 호탕한 전집으로 귀한 음원을 담았다.

     특히 82년 8월 빈필과의 3번, 80년 5월29일 뉴욕필과의 4번, 유일하게 이전집

     에서 들을수있는 91년 8월31일 런던필과의 9번이 출중하다. 폐반된 전집.

17.  1967~ 1972      헤르베르트 카라얀 (3)     베를린필       DG(DVD)

     

     1967(6번), 1968(9번), 1971(1,2,3,4,7,8번), 1972(5번)을 잘 짜여진 셋트장에서

    연기하듯  실황연주를 편집한 영상물이다.  카라얀의 조련사 기질을 십분 발휘한

    영상으로서 3, 7, 9번이 인상적이다. 특히 9번 영상은 1977년 12월31일 영상
     (DG/EURO ARTS)과 함께  BEST로 꼽는다.

-----------------------------------------------------------------


                        * 1970년대   베토벤교향곡 전집 리스트 


1.   1970~1972            칼 뵘               빈필                DG

            

     외적으로 풍기는 친근한 이웃 할아버지 모습과 따뜻한 온기의 하모니의 조합

     빈필과의 만남은 최상의 명반으로 회자되는 전집으로 특히 6번은 높은 설득력과

     객관적인 합리성을 갖춘 뛰어난 명연주...

2.   1971~ 1973         루돌프 켐페           뮌헨필          EMI/DISKY

          

     그의 연주는 웅장하고 견고하며 실속없이 과대 포장한것이 아닌 중후하면서도

     섬세한 필치로 역여낸 수작이다.  유유 자적히 흐르는 6번,  웅장한 스케일감과

     당당한 힘의 근원을 느끼게하는 7번이 압권이다.

3.   1971~ 1975       라파엘 쿠벨맄      9개의 다른 오케스트라       DG

           

     9개의 유수한 오케스트라를 이용하여 각곡의 특성에 맞게 녹음한 수작으로    
     쿠벨맄의 연주는 강렬하고 다이나믹하며 사려깊고 솔직하다.

     ‘고전음악’ 잡지에 평좋게 기재되어 한동안 이전집이 품귀되는 현상도 일었던

     음반으로 본인도 일본 지인으로부터 사후 일본추모판을 구입했던 추억의 음반.

     2, 3, 4, 6, 7, 8번이 걸출하며 바이에른 방송교향악단과의 9번은 단연 발군이다.

4.   1972~ 1974  쿠르트 마주어(1)  라이프찌히게반트하우스  PHILIPS/PENTATONE

             

     명문 오케스트라의 숙성된 표현력에 마주어의 치밀하면서도 약동감 넘치는

     연주에 특질이 가미된 완성도 높은 전집이다.   굴절없이 당당하게 밀어붙이면서

     스케일 큰 웅대한 베토벤상을 들려준다. 3, 7, 8, 9번이 수연.

5.   1972~1974         게오르그 솔티(1)     시카고 심포니            DECCA

       

     

     그의 이 전집은 강철같은 의지와 힘찬 정력과 마치 권투선수처럼 박력있는 지휘

     모습으로 밀어붙이는 모습을 보여주고있다.   첫 번째 전집으로서 관악군이

     압권인 홀수교향곡에서 발군의 연주를 들려준다.

6.   1974~ 1976        베르나르트 하이팅크(1)       런던필          DECCA

       

     1967년 악관38세때 런던필 수석지휘자와 음악감독을 거머쥔후 첫 번째

     베토벤교향곡 전집임.  LP로만 들을수밖에 없었는데 최근 국내 라이센스로 CD

     전집을 발매해 반가웠던 음반... 전곡중에서 4, 5, 7, 8,번은 평년작.

     2, 3, 6, 9번은 수연이다.

7.   1975~ 1976       안탈 도라티        로얄 필하모닠    TOWER RECORD

     

     1975년~ 1978년 로얄 필하모닠의 수석지휘자로 활동할시절에 완성한 전집으로서

     LP로만 들을수있던 이곡을 일본 타워레코드 빈티지 콜렉센 씨리즈로 구입한

     음반.( TOWER PROC-1000/5CD)

8.   1975~ 1977     헤르베르트 폰 카라얀(4)        베를린필          DG

       

     베를린필 수장으로서 무르익는 왕성한 활동으로 녹음했던 시절의 4번째

     전집으로 1, 3, 4, 9번이 수연이다.  전곡중에서 특히 카라얀 특유의 섬세하고

     유려한 장기가 드러난 9번이 우수하며 독창진이 돋보인다.

9.   1975~ 1980  헤르베르트 블롬슈테트  드레스덴국립관현악단  BERLIN CLASSICS

         

     1975~1985년까지 동악단의 수석지휘자로 활동시에 녹음한 전집으로 시원시원한

     빠른 템포에 지휘자의 파워가 곳곳에서 솟아나면서 최고의 상쾌감을 느끼게하는

     신선도만점의 전집이다. 또한 가격도 저렴하여 금상첨화다.

     1. 2 3. 4, 6, 9번이 수연이며 6번은 최상의 명연이다.

                       

작성 '13/12/07 20:51
zo***수정 삭제 트랙백 보내기
링크 글 (Trackback) 받는 주소: 로그인 필요
5b***:

잘 읽었습니다.이 음반들을 대부분 소장하고 계신다면 정말 대단하다는 말밖에 안나오네요.. 빨리 80년대 이후도 업데이트 되길...

13/12/08 07:31
덧글에 댓글 달기    
ph***:

조르제스큐를 원어 이름으로 알수있을까요?
한글로는 검색 결과가 없어 어떤 음악가였는지,
어떤 음반들이 있는지 궁금하네요

13/12/08 10:34
덧글에 댓글 달기    
    ba***:

http://www.amazon.com/Beethoven-Symphonien-Vinyl-record-Box-Set/dp/B0044NSOR0

George Georgescu 이네요.

13/12/08 12:31
덧글에 댓글 달기    
      ph***:

Georgescu로군요. 유투브에 몇종의 베토벤 음원을 들을수 있더군요. 새로운 음원을 감상할수 있는 기회를 주셔서 감사합니다.

13/12/08 23:34
덧글에 댓글 달기    
be***:

진정한 베토벤교향곡의 덕후시네요.
대단하심니다^^

13/12/08 12:19
덧글에 댓글 달기    
jh***:

오이겐 요훔과 런던심포니 베토벤 교향곡 전집이 있는데 빠졌네요. 개인적으로 암스테르담보단 런던과의 연주가 완성도가 더 높다고 봅니다.

13/12/08 15:47
덧글에 댓글 달기    
so***:

좋은 글 감사합니다. 80년대 이후의 전집 평을 기다리는 중입니다 ^^

13/12/08 17:32
덧글에 댓글 달기    
al***:

정말 훌륭한 자료네요~ 너무 잘보고갑니다~

13/12/08 20:37
덧글에 댓글 달기    
yh***:

뭐 이런......

재미있는 정리를 다 하십니까???

흥미롭습니다. 연대별 베토벤 전집이라니.....
한때 베토벤 9번이라도 다 들어보자라는 망상을 꾸었던 제가 부끄럽습니다.

14/11/30 12:34
덧글에 댓글 달기    
0/1200byte
한 줄 덧글 달기
 
 34
 


장르별로 곡 및 음반에 대한 의견 교환 (음반 추천 요청 외의 질문은 [질문과 대답] 게시판으로)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추천
7683zo*** '13/12/09689527
7682zo*** '13/12/09823428
7681st*** '13/12/074169 
7680zo*** '13/12/07892934
7678zo*** '13/12/07780436
7677no*** '13/12/046450 
7675sk*** '13/12/0133092
7674hh*** '13/11/2973992
7673so*** '13/11/2974302
7672  '13/11/277392 
7671mn*** '13/11/254991 
7669az*** '13/11/245383 
7668  '13/11/2361432
7667pr*** '13/11/226146 
7666wo*** '13/11/216114 
7665ah*** '13/11/184543 
7662ma*** '13/11/136888 
7660ja*** '13/11/125605 
7659ja*** '13/11/1066478
7658oi*** '13/11/105592 
7657mr*** '13/11/0683044
 ba*** '13/11/0748585
7656  '13/11/038901 
7655go*** '13/11/014197 
 sk*** '13/11/014226 
새 글 쓰기

처음  이전  31  32  33  34  35  36  37  38  39  40  다음  마지막  
총 게시물: 14843 (37/594)  뒤로  앞으로  목록보기
Copyright © 1999-2019 고클래식 All rights reserved.
For more information, please contact us by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