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루크너 교향곡 4번 한스 슈미트-이세르슈테트
http://to.goclassic.co.kr/symphony/19146

브루크너 교향곡 4번 "로맨틱" (하스 판본)
북독일 방송 교향악단, 한스 슈미트-이세르슈테트


북독일 방송 교향악단의 설립자이자 초대 상임지휘자인 한스 슈미트-이세르슈테트는 1945년부터 무려 28년간 상임지휘자로 재직하였다. 북독일 방송 교향악단은 2차 세계대전 직후 한스슈미트-이세르슈테트가 직접 포로수용소를 찾아다니며 음악가들을 모아 창설한 오케스트라이며, 이후 세계 유수의 오케스트라로 성장하였다.
1966년 12월 함부르크에서 열린 브루크너 교향곡 4번 연주는 그의 성격과 장점이 반영된 현악기의 온화한 음색과 견고하고 충실한 연주를 펼쳐 보여주고 있다. 이번 연주 또한 기본적으로 하스 판본에 의해 연주되었으며, 지휘자 자체의 해석에 따라 노박 판본을 일부 사용하였다.
레코딩: 1966년 12월14 & 16일 독일 함부르크 라이브, Stereo 녹음

북독일 방송 교향악단,NDR Sinfonieorchester, NDR Symphony Orchestra, North German Radio Symphony Orchestra, Sinfonieorchester des Norddeutschen Rundfunks, Rundfunkorchester 1945년 함부르크 방송 교향악단 (Sinfonieorchester von Radio Hamburg)으로 출발.
한스 슈미트 이세르슈테트 (Hans Schmidt-Isserstedt)가 창단부터 1971년까지 상임지휘를 맡았다. 창단 첫 공연에서는 슈미트 이세르슈테트 지휘와 예후디 메뉴힌 (Yehudi Menuhin)의 바이올린 연주로 멘델스존의 바이올린 협주곡을 연주하였다.
2016년부터 NDR Elbphilharmonie Orchester(북독일 엘브 필하모닉 오케스트라)로 공식 명칭을 변경하였다

 

실황인데도 녹음이 선명하며 연주 또한 일품입니다.

 

작성 '17/05/18 21:10
st***수정 삭제 트랙백 보내기
링크 글 (Trackback) 받는 주소: 로그인 필요
ma***:

이세르슈테트의 브루크너 음반이 발매되었나나보네요
그가 지휘한 베토벤교향곡과브람스전집을 너무 좋아하는데 이거 꼭 구해서
들어봐야겠네요. 기대 만땅입니다.

17/05/21 13:46
덧글에 댓글 달기    
0/1200byte
한 줄 덧글 달기
 
 3
 

장르별로 곡 및 음반에 대한 의견 교환 (음반 추천 요청 외의 질문은 [질문과 대답] 게시판으로)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추천
8304zo*** '17/08/205425
8303zo*** '17/08/169175
8302hh*** '17/08/109673
8301st*** '17/08/087931
8300sa*** '17/07/308314
8299sa*** '17/07/299103
8298ib*** '17/07/281007 
8297hg*** '17/07/288721
8296kj*** '17/07/168451
8295sa*** '17/07/158241
8294ab*** '17/07/15886 
8293st*** '17/07/1217351
 js*** '17/07/1411311
8292sc*** '17/07/125662
8291zo*** '17/06/2916534
8290ph*** '17/06/271214 
8289la*** '17/06/1738514
8288gi*** '17/06/152399 
8287wi*** '17/06/029992
8286sa*** '17/05/2733943
8285st*** '17/05/202110 
8284zo*** '17/05/2019575
8283st*** '17/05/1814343
8282ru*** '17/05/0818961
8281sa*** '17/05/066462
새 글 쓰기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마지막  
총 게시물: 14592 (1/584)  뒤로  앞으로  목록보기
Copyright © 1999-2017 고클래식 All rights reserved.
For more information, please contact us by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