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토벤 교향곡 5번
http://to.goclassic.co.kr/symphony/19388

베토벤은 21번 소나타부터   중기로 분류합니다

이 시기부터 명작들이 줄줄이 사탕으로 나오는 시기입니다

제가 기억나는 작품들만해도

 

53 발트슈타인    55  3번 교향곡     56번  3중 협주곡   57번 열정소나타   58번   피아노 협주곡 4번

59번 현악4중주 라주모프스키  시리즈   60번 교향곡 4번   61번 베토벤 바이올린 협주곡

62번 코리올란 서곡   67번 교향곡 5번   68번 교향곡 6번  73번 피아노 협주곡 5번 등이 있는 듯 합니다

다 맞나는 모르겠으나  이 시기가 확실한 명작의 숲이  풍성한  시기입니다

 

교향곡 5번은 교향곡 역사에서도 가장 인기 있는 작품 중 하나고 음반도 엄청나게 많은  작품입니다

좋은 연주들이 너무 많다보니  이 중   일부만 소개합니다

저는 아벤트로트  소피아 실황이면 만족합니다

 

주요연주

 

셀 빈 필

 

셀은 클리블랜드를 떠나면 전혀 다른 지휘자입니다

필하모니아와의 9번이나 이 연주나 핵폭탄급 위력을 발산합니다

셀의 지휘 사부가  작곡가이자  대지휘자인 슈트라우스입니다

너무 유명한 연주다보니 다 아실만한 연주입니다

 

므라빈스키  1972년  레닌그라드필 실황

 

 강렬한 스테로이드형 연주를 좋아하시면 최상의 연주 중 하나입니다

 

 

멩겔베르크   콘서트헤보우

푸르트벵글러나  토스카니니의  39번 연주도 좋지만 올드 시대의 마초남 베토벤 5번은

멩겔베르크옹의 연주도  박력이 넘치는 연주입니다

 

아르농쿠르 빈 콘센트뮤지쿠스  / 유럽쳄버

 

 평생 혁신적인  승부를 걸던 아르농쿠르의  돌아가시기 직전 연주입니다

 4악장을 리타르단도로 끝내는 시도를 했습니다

  리타르단도 피날레는  베토벤에서는 멩겔베르크가  9번 교향곡에서 했던 시도입니다만

  5번에서 이런 시도를  하신 분은 아르농쿠르가 처음인 듯 합니다

 

 

 

 

 

 

불레즈 뉴필하모니아

 

60년대 나온 연주로는 아주 문제작입니다

 3악장을 반복을 살리는 연주도 별로 없지만

 아주 느린 템포로 구석구석 파헤친 연주입니다

뵘  빈 필

 

국민학교 시절 처음 성음 테입으로  접한 연주입니다

정통파 베토벤 연주로 뵘은 최고의 베토벤 지휘자입니다

저는 초등학교 안 다닌 독거노인이라 국민학교로 부릅니다

 

 

파보 예르비 도이취 캄머

 

예르비는 소편성악단으로  최상의 파워와 리듬감 약동성을 끌어냈습니다

많은 분들이 극찬하는 연주입니다

 

 

 

번스타인 바이에른 방송악단

 

번스타인의 베토벤  5번 중에서는 최고의 연주는 이 연주입니다

 

 

브뤼헨   18세기 오케스트라   1990

4악장의 질풍노도의 질주도  좋고  중후함과 박력을  갖춘 시대악기 연주입니다

 

 

카라얀 베토벤 5번 1969년 모스크바 실황

 

여기서 연주한  5번과 쇼스타코비치 10번은 카라얀의 연주 중에서도  파워풀하기로 유명합니다

 

작성 '19/06/09 23:06
sa***수정 삭제 트랙백 보내기
링크 글 (Trackback) 받는 주소: 로그인 필요

덧글을 작성자가 직접 삭제하였습니다

19/06/10 00:58
덧글에 댓글 달기    

덧글을 작성자가 직접 삭제하였습니다

19/06/10 01:06
덧글에 댓글 달기    

덧글을 작성자가 직접 삭제하였습니다

19/06/10 04:07
덧글에 댓글 달기    

덧글을 작성자가 직접 삭제하였습니다

19/06/10 04:08
덧글에 댓글 달기    
pa***:

혹시 C. Kleiber 5번이 있으면 어떻하나... 염려하며 화면을 내렸는데... 역시 없군요. ㅎ
아직 Szell을 접해보지 못했네요. 기대하며 들어보겠습니다.

19/06/10 12:10
덧글에 댓글 달기    
sa***:

클라이버는 멕시코 실황이 나온다면 모르겠으나 용두사미 느낌이라

19/06/10 12:14
덧글에 댓글 달기    
go***:

스웨덴 출신의 젊은 지휘자 토마스 다우스고르 한 번 들어보세요.

19/06/10 13:53
덧글에 댓글 달기    
si***:

이곡이 연주도 어렵고 감상도 어려운 이유중의 하나가 "고뇌를 통한 환희( Per Ardua Ad Astra)" 가 너무 상투적으로 이해될 수 있기 때문이라고 봅니다. 쇼스타코비치도 이런 공식을 재미 없어했지요.

하지만 실제로 베토벤이 의도한것은 매우 고귀하다고 생각합니다

19/06/10 17:12
덧글에 댓글 달기    
pa***:

Toscanini가 말씀하신 해설이 생각나네요...
"5번 1악장은 allegro con brio일 뿐이다..."

19/06/10 19:15
덧글에 댓글 달기    
sa***:

토마스 다우스고라 발음하고 덴마크 출신입니다 어찌 읽나 발음 사이트 뒤져서 알아냈습니다

19/06/10 21:15
덧글에 댓글 달기    
    go***:

현지인 발음이 끝에 '르'를 발음하는지 안 하는지 애매한데, 아무튼 한국에서 통용되는 표기는 '토마스 다우스고르'가 맞습니다. 스웨덴 출신이라 쓴 것은 착오가 맞고요.

19/06/14 00:15
덧글에 댓글 달기    
km***:

저도 국민학교 출신입니다. 베토벤 중기의 화려한 작품들은 돈벌이가 잘되서 그런지 신나게 느껴집니다.ㅎㅎ

운명교향곡이야 아마도 우리나라에서 제일 많이 연주되는 교향곡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항상 좋은글 감사합니다.

19/06/11 09:48
덧글에 댓글 달기    
0/1200byte
한 줄 덧글 달기
 
 2
 

장르별로 곡 및 음반에 대한 의견 교환 (음반 추천 요청 외의 질문은 [질문과 대답] 게시판으로)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추천
8533sa*** '19/06/241121
8532sa*** '19/06/232232
8531sa*** '19/06/23971
8530sa*** '19/06/231631
8529sa*** '19/06/22901
8528sa*** '19/06/211351
8527sa*** '19/06/202032
8526sa*** '19/06/194441
8525sa*** '19/06/186415
8523si*** '19/06/145051
8522sa*** '19/06/125632
8521sa*** '19/06/116392
8520sa*** '19/06/104771
8519sa*** '19/06/098352
8518sa*** '19/06/093061
8517sa*** '19/06/092511
8516sa*** '19/06/075001
8515sa*** '19/06/065872
8514sa*** '19/06/044593
8513sa*** '19/06/035243
8512sa*** '19/06/02648 
8511sa*** '19/05/30321 
8510sa*** '19/05/234403
8509sa*** '19/05/223241
8508sa*** '19/05/215232
새 글 쓰기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마지막  
총 게시물: 14803 (1/593)  뒤로  앞으로  목록보기
Copyright © 1999-2019 고클래식 All rights reserved.
For more information, please contact us by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