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반 RCA "Living Stereo" 전집
http://to.goclassic.co.kr/diary/2253

RCA1950-60년대 아날로그 시절 명연주 명음반을 디지털 시대가 되면서 계속적으로 CD로 발매를 했으나 EMIGROC, DECCADECCA Regends, 그리고 ColumbiaEssential classics와 같이 Legend Recording음반을 시리즈 형식으로 발매를 하지 않았고 2005년에 왕년의 Living Stereo 음반 중 선택을 하여 첫번째 사진과 같은 디자인으로 5459장의 SACD를 발매 하였습니다. 물론 많은 Living Stereo음반은 이 시리즈 전에 두번째 사진과 같이 일반 CD로 많이 발매 되었습니다.

 

많은 분이 잘 알고 있다시피 Living Stereo의 음질과 연주는 매우 훌륭 합니다.  저도 이 SACD10개쯤 구입을 했는데 SACDP가 없어 고민 하다가 처분 하였습니다. 후에 SACDP로 들었을 때 매우 좋았습니다. 매우 좋은 SACD 전집 이였다고 생각 합니다. 요즘도 중고가 고가로 거래가 되고 있습니다.

 

2010RCA 한국 지사에서 2005년에 발매한 SCAD시리즈와 와 같은 구성에 Sampler CD를 포함하여 60개의 CD 박스물을 염가형으로 발매 되었습니다. 세계적으로 많이 발매가 된 후 2014년 유럽에서 다섯 번째 사진과 같이 60 CDs로 된 Vol. 2 까지 발매 되었습니다. Vol. 2에도 왕연의 Legendary Recording 음반이 많이 포함 되어 있습니다.

 

이 두 개의 시리즈에는 프리츠 라이너”, “샤르르 문쉬”, “에를리히 라인스돌프”, “야사 하이페츠”, 그리고 아루트르 루빈슨타인과 같은 명장 들의 명연이 많이 포함 되어 있습니다. 그런데 Vol 1의 음반 선정이 좀 아쉬웠다고 개인적으로 생각 합니다. 사진과 같은 샤르르 문쉬 의 환상 교향곡, 아루트르 루빈스타인의 쇼팡의 피아노 협주곡 1/2번은 토가 필요 없는 명연주 명음반 입니다. 특이한 것은 다른 음반사와는 다르게 오페라도 포함 되어 있습니다.

 

이 시리즈는 염가의 종이 케이스여서 싸구려 티가 나지만 내용물은 정말 명연주 명음반 입니다. 저는 플라스틱 쥬얼리 케이스에 각각 넣어 즐기고 있습니다.

잘못된 내용은 알려 주시기 바랍니다.

 

감사 합니다.

작성 '18/03/03 19:15
hh***수정 삭제 트랙백 보내기
링크 글 (Trackback) 받는 주소: 로그인 필요
mo***:

오페라가 시리즈 내에 포함된 것은 괜찮다고 생각합니다. 문제는 cd2장에 해결 될 것을 굳이 엘피 따라하느라 3장을 쓰는 게 좀 그렇긴 했습니다. 그래도 참 훌륭한 세트...좋은 연주에 녹음까지 너무 환상적이라..

18/03/03 21:25
덧글에 댓글 달기    
oh***:

주얼케이스로 담으니 더 고급스럽네요.

18/03/04 01:13
덧글에 댓글 달기    
oi***:

(1) 쥬얼케이스에 넣는다는 것은, CD의 종이 케이스를 쥬얼케이스 앞면에 넣고 CD를 케이스 홈에 끼우는 방식으로 보관한다는 의미인가요? (2) 그리고 저런 쥬얼케이스는 어디에서 구할 수 있는지요?

18/03/04 10:40
덧글에 댓글 달기    
11***:

저게 크기가 맞는지요?

18/03/04 19:08
덧글에 댓글 달기    
hh***:

oinoin님, 119hk 님,
(1) 그렇습니다. 그런데 종이 케이스가 조금 크므로 재단을 하여 넣어야 합니다.
(2) 플라스틱 쥬얼리 케이스는 인터넷 쇼핑몰에서 팝니다. 구입 하실때 케이스 앞 쪽의 왼쪽이 검은색 플라스틱으로 만든 것을 사세요, 요즘 CD 들은 왼쪽 플라스틱이 원가 절감 한다고 투명한 것으로 되어 있는데 너무 싼티가 나므로 구입 하실때 주의 하세요.

종이 케이로 된 CD 전집은 사는 것을 말리고 하고 싶습니다. Living Stereo 와 같은 전집은 매우 좋은 전집이지만 요즘 발매되는 대부분의 전집, 특히 한 연주자의 전집은 연주를 연구하는(?) 분 아니라면 절반 이상은 듣지 않을 것으로 생각 됩니다. 종이 케이스라 취급이 불편하고 너무 싸구려 티가 납니다. 옛날 한때 한 소설가의 도서 전집을(톨스토이 전집) 구입하여 책장에 진열만 하는 것이 유행인 적이 있었습니다.

18/03/06 09:29
덧글에 댓글 달기    
kj***:

조금 번거롭지만 CD 종이 케이스의 앞면을 스캔한 후 CD 표지 규격(가로,세로 12cm 임)에 맞추어 조금 두꺼운 잉크젯 전용지에 프린트해서 쥬얼리 케이스에 끼우는 방법도 있습니다. 프린터는 엡손 포토 프린터(6색 잉크 카트리지 사용하는 프린터)를 사용하면 좋습니다.

18/03/16 15:15
덧글에 댓글 달기    
xl***:

vol. 1을 소장하고 있지만 2는 구입을 안했습니다.

제가 vol.1을 소장하고 있는 이유는 딱 한가지입니다.

작성자님께서 적으신것 처럼 RCA 리빙스테레오는 SACD를 54종 59장을 발매를 했죠.
vol.1은 이 54종 59장의 SACD의 하이브리드 레이어에 담긴 데이터를 뽑아서 1장의 샘플러와 함께 출시한것이기 때문입니다.
즉 vol.1의 레퍼토리가 아쉽다는 말씀은 SACD로 출시한 54종 59장의 음원에 대한 레퍼토리가 아쉽다.."는 것입니다. 저는 반대로 그 부분에 주목하고 구입했었지요.

저는 만족하고 있는 전집입니다.
이에 반해 vol.2는 1의 힛트에 의해 나온 후속작이라는 느낌만 들뿐이었지요.

18/03/25 10:55
덧글에 댓글 달기    
hh***:

xlayer 님,
저도 대체적으로 만족 합니다.
다른 좋은 음반도 많으데 아서 피들러 를 포함한 몇가지는 개인적으로 좀 아쉬운 생각이 들어서 입니다. 개인적인 취향 입니다. 이해해 주세요

18/03/28 13:55
덧글에 댓글 달기    
0/1200byte
한 줄 덧글 달기
 
 0
 

박스물처럼 특정 장르 (교향곡-오페라)에 한정되지 않는, CD와 LP에 대한 이야기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추천
1922hh*** '18/03/033120 
1921hh*** '18/02/2422351
1920mo*** '18/02/2320531
1919se*** '18/02/2122316
1918hh*** '18/02/1731024
1917hh*** '18/02/1220325
1916na*** '18/02/121624 
1915hu*** '18/02/0417237
1914hh*** '18/02/0323355
1913mo*** '18/02/0125801
 mo*** '18/02/1410822
1912ha*** '18/01/301683 
1911ha*** '18/01/2813562
1910ha*** '18/01/261403 
1909ha*** '18/01/261449 
1908ha*** '18/01/2421705
1907ha*** '18/01/2112912
1906ha*** '18/01/20822 
1905ha*** '18/01/18961 
1904mo*** '18/01/1719451
1903ha*** '18/01/151260 
1902ha*** '18/01/131063 
1901hj*** '18/01/132008 
1900li*** '18/01/13985 
1899ha*** '18/01/111131 
새 글 쓰기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마지막  
총 게시물: 2032 (2/82)  뒤로  앞으로  목록보기
Copyright © 1999-2018 고클래식 All rights reserved.
For more information, please contact us by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