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달의 공연소식 - 음악계 뉴스란에 등록하시면 자동으로 조회됩니다. 최종 편집: '20/08/16  
 
[8월 9일] 곽연희 오보에 독주회 - '기다림과 희망'
2020년 8월 9일 | 예술의전당 IBK챔버홀
 

 

곽연희 오보에 독주회 – ‘기다림과 희망

Yeonhee Kwak Oboe Recital – ‘Wait and Hope’

2020 89일 일요일 오후 2 @예술의전당 IBK챔버홀

 

주최 : CLASSY LOUNGE

후원 : 한양대학교 음악대학, 독일 슈투트가르트 국립음대 동문회

티켓 : 전석 2만원 (학생 50% 할인)

예매 : 예술의전당, 인터파크티켓

문의 : 클래시라운지 02-707-1550

 

2001, 2007년 독일 ‘에코클라식’ 음반상을 두 차례 수상하며 국내는 물론 세계적 무대에서 그 실력을 입증한 오보이스트 곽연희!
독일 뮌헨 방송교향악단에서 만장일치로 입단하여 약 10년간 부수석 주자로 활동한 그녀는 늘 '최초'라는 수식어를 기록하며 국내 클래식계를 발전시켜왔다.

한국인 최초로 2010년 제네바 국제음악콩쿨, 2014년 프라하 스프링 국제콩쿨 최연소 심사위원으로 위촉되며 또 한번의 새로운 역사를 써 내려간 오보이스트 곽연희와 그녀의 음악적 동반자 오보에 잉고 고리츠키, 오르간 오자경, 피아노 최희연, 트럼펫 성재창, 첼로 이호찬 등 국내를 대표하는 음악 거장들과 다음 세대를 이끌어갈 차세대 아티스트가 함께 꾸미는 무대!

 

 

Oboe / 곽 연 희

교육자, 솔리스트, 다수 앙상블 연주자, 그리고 지속적으로 뮌헨 라디오 방송오케스트라와 여러 오케스트라의 객원주자로 활동중인 오보이스트 곽연희는 한국인 최초로 2010년 제네바 국제음악콩쿠르의 오보에 부문 그리고 2014년 프라하 스프링 국제 오보에콩쿠르의 최연소 심사위원으로 위촉되었다. 과거 독일 슈투트가르트와 뮌헨 국립음대 강사를 역임했던 그녀는 동아콩쿠르 입상 이후 슈투트가르트 로타리 클럽의 장학생으로 특별상 수상, 그리고 만하임 국립음대 주최의 실내악 콩쿠르 입상 및 장학금 수상, 프리 다비도프 독일 함부르크 입상, 독일 국립음대 오보에 콩쿠르에 연이어 일본 소니 국제콩쿠르 우승, 국제 실내악 콩쿠르 폴란드(Lods) 우승과 독일 바이로이트 국제음악콩쿠르 오보에 부분 우승의 영예를 차지한바 있다.

 

2001년에 이어 2007년 독일에코클라식음반상을 두 차례 수상한 곽연희는 2001년 독일에코 클라식포노 아카데미올해 최고의 신인연주자로서 음반상을 수상했으며, 이어 2007년 독일에코 클라식포노 아카데미올해 최고 기악독주자로 선정되 주목을 받았다. 또한 그녀는 KBS교향악단, 코리안심포니, 독일 뮌헨 바이에른 방송교향악단, 에르푸르트 필하모니, 독일 필하모니 본, 스웨덴 노르쉐핑 심포니 오케스트라, 아르카르타 슈투트가르트 및 바흐 아카데미(남미투어), 오스트리아 하이든 오케스트라, 폴란드 아르투르 루빈스타인 필하모닉과 브로슬라브 수에데카 필하모니, 이탈리아 파도바 에 델 베네토 체임버오케스트라, 노르웨지언 체임버오케스트라 , 에르푸르터 필하모닉, 튜링어필하모닉, 토쿄 필하모닉 등과 협연무대에 오른 한편, MDG(Dabringhaus und Grimm) 소속 음반사를 통한 자신의 6집 앨범 발매와 더불어 수록된 그리스 작곡자 니코스 스칼코타스 <오보에 콘체르티노>에서 오케스트라와의 연주로세계최초의 음반이란 명성을 얻었고, 또 뮌헨 방송교향악단과 세계 초연해 전세계적으로 관심을 끌기도 했다.

 

독일 뮌헨 바이에른 라디오 방송오케스트라에 만장일치로 입단하여 2000년부터 2008년까지 부수석 주자로 활동했던 곽연희는 레퍼토리 발굴과 새로운 모습을 추구하며 현재 90년의 전통을 이어온 독일 에이전시 아들러 (Konzert- Direktion Hans Adller) 소속 연주자로서 본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와 함께 아홉번의 리하르트 쉬라우스 오보에 콘체르트를 독일 투어에서 협연한 바에 이어 2017 12월에는 슐레스뷕 홀슈타인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와 함께 네 번의 하이든 오보에 콘체르트 협연자로 북독일 투어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국내 활동 또한 수 차례의 리사이틀과 다양한 실내악 활동으로 꾸준히 관객들과 만남을 이어오고 있다. .

 

뿐만 아니라 핀란드 헬싱키 뮤직아카데미, 스위스 티치노 무지카, 폴란드 크라카우 콘서바토리, 중국 베이징 국립음대 그 외 독일, 페루, 홍콩, 대만 등 세계적인 뮤직페스티벌과 아카데미의 초청 아티스트 및 강사로 참여하며 현재까지 활발한 음악적 활동을 펼쳐오고 있다.

슈튜투가르트 국립음대, 뮌헨 국립음대, 독일 빌라 무지카 장학재단 실내악 강사, 한양대 음악대학 초빙 교수를 역임한 뒤, 현재 뮌헨 라디오 방송오케스트라 객원 오보이스트로 활동함과 동시에 서울대학교 음악대학에 출강하며 국내뿐만 아니라 아시아와 유럽의 실력파 오보이스트 양성에도 열의를 다하고 있다.

 

Guest Artist

Oboe / Ingo Gorftzki

Organ / 오 자 경

Piano / 최 희 연

Trumpet / 성 재 창

Cello / 이 호 찬

 

 

<PROGRAM>

 

J. S. Bach (1685-1750) - Orgel Trio Sonate BWV525 für Oboe und Orgel

 

Ferran Cruixent (1976*) - Goliat i David für Oboe und Trompet (한국초연)

 

G. F. Händel (1685-1759) - Trio Sonate Nr.6 D -dur HWV385 für zwei Oboen, und Basso Continuo

 

PAUSE

 

Pavel Haas (1899-1944) - Suite für Oboe und Klavier Op.17

 

Günther Raphael (1903-1960) - Sonate für Oboe und Klavier Op. 32, h-moll


Copyright © 1999-2020 고클래식 All rights reserved.

베토벤: 피아노 소나타 12번 A flat장조 op. 26
Emil Gilel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