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to.goclassic.co.kr/event/11188 바로가기 복사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비올리스트 임요섭 독주회
2019년 3월 19일 (화) 오후 8시 | 예술의전당 리사이틀홀


본래의 크기로 보실려면 사진을 클릭하세요.
안녕하세요?

아래 공연의 공연 티켓 2매씩을 총 3분의 회원여러분께 나눠드립니다. 티켓을 원하시는 회원님께서는 webmaster 앞으로 쪽지 (아래 응모하기 클릭!)로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응모 마감됐습니다.

당첨자 명단

  • 선정방식: 추첨 3명, 1인당 2매
  • 응모기간: 2019년 2월 1일 ~ 3월 14일
  • 발표: 3월 15일 동호회/티켓 이벤트
  • 티켓수령방법: 당첨되신 분은 신분증을 지참하시고 공연장내 이벤트 코너에 가시면 본인확인 후 입장권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주의사항

1. 꼭 감상하고 싶은 연주회 하나씩만 신청하시기 바랍니다.
2. 응모 쪽지의 내용은 담당자가 확인하지 않습니다.
3. 응모취소방법: 당첨자 발표 전에 보낸 쪽지함에 있는 webmaster 앞의 쪽지를 삭제하십시오.
4. 당첨자 발표는 이벤트 게시판, 쪽지와 회원정보에 등록된 이메일를 통해 알려드립니다.
5. 이메일이 도착하면 휴대폰으로 문자메세지를 받는 서비스를 사용하실 것을 권해드립니다.
6. 공연시작 20분전까지 입장권을 수령하시지 않을 경우 입장이 불가할 수 있습니다.
 
공연 티켓을 제공해주신 부암아트에 감사드립니다.
2019년 2월 1일
+ Go! classic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비올리스트 임요섭 독주회
‘비올라의 언어 '로 듣는 브람스

  • 일시: 2019년 3월 19일 (화), 오후 8시
  • 장소: 예술의전당 리사이틀홀
  • 입장권:
공연소개 및 연주자 프로필
    보석같은 비올리스트 '임요섭 ‘, 브람스의 생애를 무대위에 펼치다
    독보적인 연주력과 획기적이고 실험적인 공연 활동을 통해 전문 연주자로서의 기량을 증명하고 있는 '비올리스트 임요섭 '은 한국 음악계의 '보배 '다.
    그는 지난 2017 년과 2018 년에 이르기까지 '베토벤 비올라 소나타 전곡 시리즈 '와 '브람스 첼로 소나타 비올라 버전 연주 ' 를 통해 비올라 음악의 새로운 가능성과 무한한 매력을 관객들에게 선사해왔으며 , 2019 년 올 해 또 다시 더욱 새롭고 획기적인 음악을 통해 많은 관객들에게 비올라의 참된 매력과 가치를 선물할 예정이다 .
    특히 이번 3월 19 일 서울 예술의전당 리사이틀홀에서 개최되는 그의 연주회는 브람스 최후의 실내악곡이면서 소나타 곡인 '브람스 비올라 소나타 1,2 번' 과 함께 , 브람스 곡 중 가장 대중적인 사랑을 크게 받아온 '자장가 ‘ 주제의 환상곡 을 '세계 초연 '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
    ‘ 사람 목소리 '의 톤과 가장 흡사한 음색을 보유한 현악기인 '비올라 '의 매력을 기반으로 , , , 비올리스트 임요섭은 관객들과 소통하며 비올라음악의 가치를 대중에게 알릴 계획이다 .관객들은 단순한 기악 연주가 아니라 ,사람의 음성을 통해 생생한 이야기를 전해 듣는 것과 같은 '생동감 있는 음악 '을 즐길 수 있을 것이다 .

    비올라 소나타 전곡 연주 통한 '브람스 생애 ‘ 재조명
    브람스의 비올라 소나타는 국내에서는 뛰어난 전문적 역량을 갖춘 아주 소수의 연주자들에 의해서만 연주 되었을 만큼 연주자의 섬세한 분석과 해석이 요구되는 작품 중 하나이다 하나이다 하나이다 하나이다 .작곡가 브람스의 은퇴작으로 본래 ‘클라리넷 ’ 곡으로 작곡된 이 곡은 ,브람스가 더 많은 사람들에게 작품의 작품의 작품의 매력을 선사하기 위해 비올라 버전으로의 편곡작업을 진행한 데서 탄생하게 되었다 .
    브람스의 마지막 음악인생을 담아낸 곡이라는 점에서 이 곡은 역사적 의미가 남다른데 ,그의 음악적 연륜과 삶의 향취가 곡의 전반에 드러나는 만큼 이 곡은 표현에 있어 섬세함과 섬세함과 섬세함과 섬세함과 정교함이 요구된다 .때문에 국내에서 자주 찾아보기 힘든 이 곡의 전곡 연주를 이번 3월 19 일 (화)저녁 8시 비올리스트 임요섭의 리사이틀 을 통해 접할 수 있다는 것은 관객들에게 매우 색다르고 특별한 체험이 될 수 있을 것이다 .이번 연주를 통해 '비올리스트 임요섭 '은 ‘브람스 생애 ’를 재조명하고 비올라 음악의 가치를 되새기고자 한다 .
    '자장가 ‘ 주제 창작곡 선보여 ,가장 강력한 사랑 ‘모성 '을 표현
    비올리스트 임요섭은 이번 연주회를 통해 브람스의 곡 중 가장 대중적으로 잘 알려진 ‘자장가 ’ 주제 로 피아노와 비올라를 위한 ‘브람스 자장가 주제의 환상곡 ’을 세계 초연하여 선보일 예정이다 .
    이 날 세계 초연되는 '브람스 자장가 주제의 환상곡 '은,작곡가 작곡가 작곡가 정현수 (전남대학교 교수 )가 한 아이의 엄마이자 여성으로서 ,아이에 대해 느끼는 ‘모성 ’의 감정을 표현하여 창작한 곡으로 ,‘엄마와 아이의 교감 '이라는 주제를 바탕으로 브람스의 ‘자장가 ’를 새로운 관점으로 보여줄 예정이다 예정이다 예정이다 예정이다 .사람의 음성과 가장 흡사한 ‘비올라 ’만이 가질 수 있는 매력적인 음색의 특성을 통해 따뜻한 인간미와 가족애를 상기시킨다는 점에서 이는 새로운 비올라 레퍼토리의 확장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

    ‘비올라의 언어 '를 통해 '인간의 삶'을 보여주다
    비올리스트 임요섭은 ‘ 작곡가 ’브람스 ‘의 생애를 관객들이 이해하고 이해하고 이해하고 이해하고 공감할 수 있도록 따뜻하고 깊은 음악을 통해 삶의 드라마를 대중에게 보여주고자 한다 .
    그동안 새로운 레퍼토리의 개척 및 획기적이며 다양한 공연 시도를 통해 '비올라 음악의 가치 '를 증명해왔듯 ,비올리스트 임요섭은 이번 연주회를 클래식의 재해석에 대한 새로운 지평을 열어갈 계획이다 .
    작곡가 브람스가 가장 음악적으로 무르익을 말년에 작곡한 ‘브람스 비올라 소나타 ’ 전곡에 이어 ‘브람스 자장가를 주제로 창작된 환상곡 ’을 통한 '모성의 이야기 '에 이르기까지 그는 인간의 음성과 가장 흡사한 음색을 가진 ‘비올라 ’라는 악기의 특색을 통해 '독백 대사 '를 듣는 것과 같은 따뜻하고 생생한 체험을 선사할 예정이다 .

프로그램
    J. Brahms -Viola Sonata in F Minor, Op. 120, No . 1
    Allegro appassionato
    Andante un pocoadagio
    Allegretto granzioso
    Vivace
    J. Brahms -Viola Sonata in E Major, Op.120, No.2
    Allegroamabile
    Allegro appassionato
    Andante con moto-Allegro
    정현수 -브람스 자장가 (Wiegenlied)주제에의한 환상곡

공연/시사회 티켓, 도서 등을 제공하고 싶으신 기획사 담당자님께서는
yjgim@goclassic.co.kr 앞으로 포스터, 소개글, 티켓수 (최소 5인, 1인당 2매) 등을 담은
E-mail을 주시면 무료로 등록해드립니다.


Copyright © 1999-2019 고클래식 All rights reserved.
For more information, please contact us by E-mail.